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먹거리 /
2015-05-20
무이네에서의 마지막 식사, 볶음밥
동남아 > 인도차이나반도
2015-02-04~2015-02-12
자유여행
0 0 397
딸기향기




 



▲ 네이버 이웃추가


 





무이네 신카페 바로 근처에 있는 식당에서 마지막 식사를 즐기기로 했다. 

사실 람통을 제외하고 무이네에서 특별히 유명한 곳이 없는 것 같기도 했고, 

그게 아니더라도 시간이 많지 않아 멀리갈 여견이 되지 않았다. 



이미 무이네 신카페 앞에는 많은 사람들이 찾아와서는 나쨩행 버스를 한참이나 기다리고 있었다.

우리도 체크인을 마치고 짐을 맡겨둔 채 이동했다







그냥 평범한 그런 식당







망고 신또와 함께 나는 볶음밥 

그리고 오빤 쌀국수 퍼보를 주문하였다.










소박하니 오이와 토마토로 데코레이션을 한 볶음밥은 나쁘지 않는 초이스였다. 

가격도 약 3,000원 밖에 안하는 걸 생각하면 훌륭하다.








야채도 푸짐하게 들어가 있었고 

어떤 양념을 이용했는지 모르겠지만

다행히 입맛에 맞았다.








다행히 고수가 따로 나온 퍼보(남부식 소고기 쌀국수)도 맛이 괜찮았다고 한다. 

사실 퍼보는 어디서 먹어보 실패할 확률이 적은 것 같다. 



어릴 적 해외에서 베트남인이 하는 베트남식당을 자주 갔었는데 그곳의 퍼가(닭고기 육수의 쌀국수)를 참 좋아했었다. 

우리나라엔 사실 이전엔 지금같은 베트남쌀국수 프랜차이즈 매장들이 별로 없던 시기였고, 

마침 집 근처에 하나 생겨서 너무나도 당연하게 시켜 먹은 기억이 있다. 

그리고 느끼해선 결국 다 먹지 못했던. 



베트남의 쌀국수는 담백하기 그지 없는 것과는 조금 달랐던 거 같다. 

그 이후로 한국서 베트남음식을 굳이 찾아서 먹으러 가진 않았었다.

그런데 역시 본토에 왔더니 이걸 왜 안 먹을까 싶을 정도로 자주 사먹는 음식이 되었지만








신또는 

얼음이 전혀 없이 만들었는지 

조금은 미지근했지만 그럼에도 달달한 망고가 잔뜩 들어가 좋았다. 



사실 무이네 신카페 근처에는 그럴싸한 식당이 없기 때문에 멀지 않은 이곳이 나쁜 선택은 아니었던 거 같다




 

 


 


▲ 더 많은 이야기는 네이버 오픈캐스트로 구독하세요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