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2015-09-29
비내리는 비쉬켁 - 중앙아시아에서 쓰는 편지 10
유럽 > 유럽
2015-07-28~2015-07-28
자유여행
0 0 361
벽강

 

비내리는 비쉬켘

July 28, 2015

 

중앙아시아에서 쓰는 편지(10)

 

7/28(화) 지금 시계가 오후 4시 50분을 바라보고 있다. 한국은 7시 50분이 되어가고 있겠네.

 

뜨거운 더위를 시켜줄 비가 주룩 주룩 내렸다.

 

 

 

 

 

어제도 35도까지 올라가는 온도였는데...오늘 오전에도 더웠었다.

 

수박이 하도 먹고 싶어서 우선 쟁반을 하나 사야겠기에 혼자 두리 번 두리 번 하다가 중심가에 있는 춤백화점을 다시 찾았다. 지난번에 갔을 때 너무 비싸가지고 못샀는데, 싼게 있을까하고 들른거다.

 

오홋~

 

보물 찾기에 성공...

 

350솜짜리(현재 60솜 1달라) 쟁반을 발견했다. 이 기쁨~ㅋㅋㅋ

 

그리고 주위에서 양말이랑 속옷이랑도 몇 개 샀다.

 

갑자기 조금씩 비가 내리기 시작하더니 주룩 주룩...

 

그런데 신기한 것은 시람들이 비온다고 다들 좋아하고 있다는 것!

하긴 뜨거운 날씨에 시원한 바가 내리니 얼마나 좋겠는가?

 

나도 어찌할 가를 생각하다가 걍~ 쟁반을 머리에 이고 집으로 향했다.

거기서 집까지 20분 정도 걸리는데, 이상하게도 우산쓴 사람이 한 명도 없었다. ㅎㅎ

걍~ 맞고 지나간다.

 

 

 

 

집 근처 다와서 쟁반위를보니 시커먼 물이....

옷도 흰티를 입었는데 얼룩이 지고...ㅠㅠㅠ

 

오염된 공기가 맞나보다.

 

그런데, 이런 비를 맞고 다니다니...

 

한참을 주룩 주룩 내려서 이 도시를 청소해 주었으면 좋겠다.

그리고 좀 시원해 졌으면 좋겠다.

 

- 한 통에 71솜인 수박먹을 기분에 들뜬 초 저녁에 -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