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먹거리 / 축제 /
2016-02-11
제주도 4박5일 여행코스 #2이중섭미술관, 왈종미술관, 덕판배미술관, 칠십리시공원,비오토피아
대한민국 > 제주도
2016-01-28~2016-02-01
자유여행
0 0 649
초롱둘

 


제주도 4박5일 여행코스 #2

이중섭미술관, 왈종미술관, 덕판배미술관, 칠십리시공원,비오토피아

이번 제주 여행은 날씨가 따라주지 않아 미술관과 카페, 맛집을 주로 다녔다. 이틀째는 서귀포, 3,4일째는 시내권에 호텔을 잡았다.

서귀포 엠스테이호텔은 저렴하게 어플에서 방을 잡았기에 조식이 없었다는~ 그래서 9시 조금 넘어서 나와 브런치부터 먹기로 했다.

그리고 찾아낸 카페는 주소를 찍고 찾아갔는데 원래 상호가 아니었다.

하지만 배도 고프고 직접 원두를 볶는것 같아 들어가서 먹었는데 커피맛도 좋고~~만족스런 브런치였다.

카페흠뻑 제주 서귀포시 서문로29번길 9 ☎064-762-8733

서귀포에 은근 미술관이 많다.

이중섭미술관에서 시작하여 소암기념관까지 이어지는 작가의 산책길은 한나절 서귀포에서 문화여행을 하기 충분하다.

 

우린 그 중에서 이중섭미술관, 이중섭거리, 왈종미술관, 덕판배미술관, 칠십리시공원까지 둘러보기로 했다.(기당미술관도 좋다)

왈종미술관은 입장료가 5,000원이지만 다른 곳은 통합가격으로 2000원 내외로 즐길 수 있는 곳이다.

기당미술관도 둘러보았으면 좋았을텐데 시간이 없어 지나쳤는데 아쉬웠다는,,, 다음엔 꼭 다시 가보려구 한다.

 ■이 코스만 다 돌아도 알찬 서귀포여행이다.


■이중섭거리

​마침 토요일이라 장터가 열리고 있어 이중섭거리가 조금 생기가 있었다.

토요일과 일요일에 장터가 열린다고 한다.​

​아이들은 이곳에서 수제 밀크티 한병을 사고는 집에 가서 우유에,, 빵과 함께 먹을 생각하며 좋아라 한다.

​이것저것 소품 구경하기 좋은 거리~~

그래도 막상 사고 싶은건 별로 없다는..

그래도 이집 저집 기웃거리며 구경하기 좋은 시간이다.​


 

이중섭 생가가 있는 돌담길은 아직도 겨울의 서걱거림이 맴돌고 있었다.

하지만 정원으로 들어서면 홍매는 활짝 피었다가 이번 폭설로 다시 얼어붙은 듯 애처롭게 피어 있고 백매는 막 몽우리를 올리고 있었다.

 추위로 얼었다가 녹아 시들었지만 올해 들어 가장 처음 만난 매화라 반가웠다.


 

 

 

 

 


■이중섭미술관 앞에 핀 홍매화

 

 

 

 


■이중섭미술관

 

이중섭미술관/생가  ☎064-733-3555 제주도 서귀포시 이중섭거리 87(서귀동 532-1)

-관람시간 : 오전 9시 ~ 오후 6시(하절기 7월 ~9월 : 오전 9시 ~오후 8시)

-입장시간 : 관람종료 30분전까지 가능

-휴관일 : 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날, 추석

-관람료 : 어른 1,000원 / 청소년 500원 / 어린이 300원 




 

정방폭포 주차장 맞은편에 있는 왈종미술관은 이왈종화백의 그림이 전시되어 있는데 그름이 색상이 밝아 그냥 너무 좋았다.

아이들도 무척 좋아하여 더 좋았다.

처음 만난 이왈종화백, 작품이 워낙 강렬하게 다가와서 ​다음에 다른 곳에서 만나더라도 화가의 작품은 알아볼 것 같다.




 

 

 

 

 

 

옥상까지 올라가서 보면 멀리 바다까지 내려다보이는 전망좋은 미술관이다.

기념품을 하나 쯤 사고 싶었는데 가격대가 만만찮아.. 그냥 눈팅만 하고 돌아섰다. 바로 앞에 정방폭포가 있어 함께 둘러보면 좋다.

■이왈종미술관 제주도 서귀포시 칠십로 214번길 30 ☎064-763-3600

 

 

다시 찾은 곳은 칠십리시공원이다. 네비로 칠십리시공원을 찍고 가면 공원 입구 주차장에 안내하는데 그곳에서 걸어서 올 수도 있지만

다시 차를 가지고 조금 더 내려오면 제주지체장애인협회 제주서귀포지회 건물이 있는 곳에 주차장이 따로 있어 그곳에 주차하고 둘러보았다.

주차장 맞은 편에 서귀포예술의 전당과 서귀포 시립 기당미술관이 있다.​

 

칠십리시공원에 온 가장 큰 이유는 전종철작가의 "경계선 사이에서"라는 이 작품을 담기 위해서 찾았다.

징검다리를 건너가면 거울이 있으며 자신의 모습이 비치며 자동문이 열리고 경계선 너머 또 다른 탐라의 자연을 만날 수 있다는 내용을 담고 있는 작품이다.​

 

 

 

 

■전종철 作 경계선 사이에서

 

 

덕판배미술관은 생각도 안했는데 건물이 특이하여 걸어가보았더니 미술관이었다.

도예공방으로 탐라선의 마지막 형태의 덕판배를 모티브로 2012년 탐라대전때 전시된 시설물을 미술관으로 재탄생한 곳이다.

 

 

 

 

배모양의 건물 안으로 들어가면 도예작품이 전시되어 있으며

다른 건물에는 도예기초과정부터 전문과정까지 체험하고 실습할 수 있다고 한다.

■덕판배미술관 제주도 서귀포시 남성중로 120번길

 

 

중문스타벅스는 건물이 특이하여 괜시리 한번 쯤 들리고 싶은 곳이다.

바로 옆에 믿거나 말거나 박물관이 있어 같은 모티브로 지어진 건물이다.

달달한 커피한잔은 여행 피로 풀기 충분하다.
 ■스타벅스  중문점  제주도 서귀포시 중문관광로110번길 32  ☎064-738-8510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IRO제주펜션 65,400 원~
마린포트리조트 70,900 원~
한라궁 76,300 원~
이린펜션 65,400 원~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