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숙박 / 먹거리 / 축제 /
2016-04-11
젊음의 거리 방콕 카오산로드
동남아 > 태국
2015-12-17~2015-12-23
자유여행
0 0 817
한미현

 

카오산로드

Khaosan Road



핫플레이스 방콕 카오산산드! 방콕에 왔다면 절대 놓치지 않는 전 세계 모든 사람들의 공통된 필수 관광지이기도 해요. 방콕 카오산로드와 왕궁은 현지인보다 외국인에게 정말 유명하기 때문에 이곳에는 지하철도 다니지 않아요. 방콕이 연인보다는 동성친구와 같이 갔을 때 더 재밌다고 하는데, 그 이유가 바로 카오산때문! 수많은 클럽 때문에, 분위기상 동성끼리 갔을 때 더 좋다고는 하지만, 저는 남자친구와 가도 재밌었어요. 남자친구와 제가 음악을 좋아하기 때문!

카오산로드에는 총 세가지의 거리가 있는데요, 하나는 음식점(과 술집) 거리, 하나는 클럽거리, 하나는 시장거리!




저희는 처음에 갔을 때, 지리를 잘 몰라서 이 거리밖에 없는 줄 알았어요. 카오산은 클럽이 유명하다고 해서 사방을 둘러봐도 클럽이 안보이더라구요. 주위에 보이는것은 간단하게 마시는 맥주가게와 음식점뿐. 맛집이 많다고는 하지만, 저희가 먹은곳은 그냥 그랬어요.





사이드 거리는 많이 시끄럽지 않고, 가볍게 맥주 한 잔 마시면서 대화하는 분위기정도에요.





이곳에서는 다들 맥주와 안주로 간단하게 배를 채우시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옆, 클럽거리에는 대부분 맥주만 즐기는 분들이 많구요. 이곳만해도 분위기가 굉장히 좋고, 특히 저는 외국인 특히 서양인들이 있어서 솔직히 태국 현지인만 있는것보다 분위기가 더 살아나더라구요^^




하루종일 걸어다녔더니 피곤한 우리.. 태국마사지 한번 받으러 갔어요. 이 곳 마사지 하나는 정말 굉장히 저렴한! 30분 받는데 150밧 정도, 비록 마사지사가 전문교육을 제대로 못 받은 아마추어라서 실력이 딸리긴 하지만, 그래도 전에 한번 고급 마사지샵을 받아봤으니, 이번에는 로드마사지로! 태국은 정말 신기한게, 겨울이라서 그런가 날씨는 따뜻해도 모기하나 없어요. 저렇게 로드샵 발마지를 받는 동안에도 모기 한 방 안 물렸어요. 께끗해 보이지 않는 시설이긴 하지만, 위생 걱정하면서 여행다니면, 그곳을 제대로 즐기지 못할것 같단 생각이 듭니다.




정말 충격적이였던 것은 벌레 간식! 여행가기전, 미리 사진으로 보긴 했지만, 실제로 보니 더욱 충격.. 사진 찍으려면 10밧을 내야하는데, 물론 저는 10밧을 냈어요. 사먹는 사람보다 사진찍는 사람들이 더 많을 것 같은.. 물론 먹는 사람도 봤어요, 어떤 외국인은 내기로 져서 메뚜기를 먹는 동영상을 찍기도 하고, 어떤 외국인은 번데기를 아주 맛있게 아이들 앞에서 먹는 외국인도 봤어요. 전 한국인인데 못 먹는 번데기를..






코코넛 아이스크림은 태국에 오면 꼭 먹어봐야 하는 먹거리 중 하나에 들어가는것 같아요. 코코넛 과일은 맛이 없었는데, 그래서 아이스크림도 맛없을거라 생각했는데, 정말 정말 맛있었어요. 위에는 아이스크림 밑에는 코코넛 겉에를 긁어서 나온 젤리가 깔려 있는데요, 원래 그냥 먹으면 맛이 없지만, 단 아이스크림과 같이 먹으니 정말 환상의 조합! 태국에서 한 세네번은 먹은것 같아요.






두번째 거리는 클럽 거리! 사실 이곳이 메인 로드고, 아까 소개한 거리는 사이드로드에요. 파타야 갔을 때 패키지로 같이 다녔던 남자분들 중 카오산로드를 언급한 적이 있는데, 사람들이 정말 많고, 노랫소리때문에 말이 하나도 안들리고 사람들이 밖에서 춤춘다고 표현을 했더라구요. 저희는 계속 사이드로만 다녀서 이해가 안갔는데, 메인거리에 딱 와보니 바로 이해가 갔어요. 우선 사람들이 정말 많고, 안에도 아니고, 밖에가 음악소리 때문에 말소리가 하나도 안들리더라구요.






DJ는 안에서 음악을 트는것이 아니라 모두 밖에서.. 음악이 모두 섞이고 정말 시끄러웠지만, 저희에겐 정말 문화충격..! 저희뿐만 아니라 다른외국인들에게도 충격이였던 건지 모두 핸드폰을 꺼내서 저처럼 촬영을 합니다.






어떤 가게는 사람들이 외부에서 춤을 추고, 어떤 가게는 안에서 춤을 추고, 대부분 가게들이 뻥 뚫려있구요, 어떤곳은 안에가 다 닫혀있고 밖에서만 장사하는곳도 있어요. 사람들이 이동하는 거리는 매우 좁아 터지지만, 밖에는 테이블이 정말 엄청나요.. 아구래서 사람들이 방콕 하면 카오산로드를 외치는구나, 한번에 이해! 첫 날에는 메인거리를 늦게 알아서 다음날에 신나게 놀자 했는데, 막상 다음날 와보니, 전에 받았던 충격과 재미와는 다르게 별 감흥이 없더라구요. 카오산은 한 번만 가도 충분 한 것 같아요.






내부는 닫혀있고 외부로만 운영하는 이곳! 저희는 이곳으로 정했어요. 사람들이 춤추는 분위기는 아니지만, 다른곳은 노래가 너무 옛날꺼고, 좀 심하게 유행이 지난 노래라서 즐거웠던 맘이 다 내려앉는 기분? 그런데 이곳 dj는 그래도 새로운 노래도 많이틀고, 평균이상은 하더라구요.

아, 혹시나 해서 하는 이야기인데, 아이들을 데리고 노는것른 비추 할게요. 사이드 거리에서 충분히 즐길 수 있을거라 생각해요. 뒤에 아기를 데리고 온 아빠가 앉았는데, 딸이 어찌나 울던지 ㅠㅠ 보고 있는 제가 맘이 아프더라구요.








태국의 유명한 맥주 창! 태국 맥주가 한국 맥주보다 맛있어요. 좀 거 씁쓸함과 탄산맛이 도 강하달까. 맥주를 비우고, 클럽을 갔는데 클럽도 정말 작고, 무엇보다 실내는 너무 추웠어요. 그리고 그곳에서 서양남자보더 더 문란하게 노는 한국남자들을 보고, 이곳에는 있을곳이 아니구나 생각하고, 저희는 그냥 음악만 듣고 왔어요.

카오상로드는 남자친구한테 미안하지만... 확실히 친구들끼리 가는것이 훨씬 재밌어 보일듯 해요 ㅋㅋㅋㅋㅋ 남자 여자 만나러 가는 목적이 아니여도, 친구들끼라 가면 춤추면서 신나게 즐기고 오겠지만, 연인끼리 가면 그냥 음악만 듣고 오는거에요! 연인끼리는 오랜기간동안 머무를 필요는 없을듯 해요. 하지만 누구와가도 소중한 추억이 될 듯 합니다^^







여기서 꿀 TIP
많다 하시는 분들은 짐 보관소에 맡겨도 되지만, 줄도 길고 짐 보관 비용도 내야해요.
차라리 클럽도 가고싶다 하시는 분들 중에, 클럽에서 짐을 보관해 준답니다!
카오산에서 짐 들고 다니면 정말 걸리저 거리고 불편하니, 도착하자마자 클럽에 맡기는 걸 추천해 드려요!
물론 입장료는 내야 하지만요.

카오산은 무조건 밤! 낮에가도 클럽이 문을 안 열어서 할게 없대요.
저녁 늦게 가야 피크! 7~8시까지 자유 관광하다 가도 괜찮을 것 같아요.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