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숙박 / 먹거리 / 축제 /
2016-04-11
시드니 자유여행 3박4일 프롤로그
남태평양 > 호주
2015-10-23~2015-10-26
자유여행
0 0 577
홍은지

 

시드니 자유여행 3박4일 프롤로그




벌써 한 달 전 이야기죠, 시드니 여행기를 풀어보려해요.

스마트 에디터로 쓰다가 화나서 원래대로 돌아왔어요..ㅂㄷㅂㄷ

멜버른 프롤로그는 꿈도 못 꾸고 있습니다.

사진이 정말 많아요 헤ㅔ헤헿헤헤 망했다아 하ㅏ하헤헤헿

자, 정신을 차리고 본격적으로 시드니 자유여행 프롤로그 시작할게요!





<2015.10.24.토요일 1일차>

 

항공권은 Tiger air 이용했어요.

인당 왕복 150불이었는데 짐을 넉넉하게 가져가고 싶어서 수화물 추가했어요.

20kg 추가 비용은 32불이었습니다.


숙소는 오페라하우스가 보이는 YHA harbour.

에어포트 링크 타고 Circular Quay 역에 내렸어요!

센트럴이랑 고민했는데 더 쾌적한 하버로 결정했어요.

4인실 이용했고, 언니랑 저랑 3박에 270불 지불했습니다.

언니는 연회비내서 조금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었어요.








 


매주 토,일요일에 열리는 록스마켓.

YHA 하버 앞에서 열리는 마켓이더라구요.

지도 상에 거리가 꽤 멀어보였는데 진짜 바로 앞이었어요.

여행하면서 매번 느끼지만 지도상 거리는 사실 굉장히 좁답니다.







 

​간단히 점심을 먹고 먼 길을 나서봅니다.

날씨를 잘못 맞춰서 더워 죽을 뻔 했어요ㅋㅋㅋㅋㅋㅋ

멜버른은 그렇게 춥더니 여긴 왜 또 이렇게 덥냐며 궁시렁궁시렁





 

​YHA에서 5분만 걸으면 제대로 보이는 오페라하우스.

숙소 옥상에서도 짱 잘보여요+_+

제일 먼저 페리를 타고 왓슨스베이 & 갭팍 다녀왔어요



 

​무겁게 삼각대 들고다닌 보람이 여기에!

바람이 쎄서 백팩으로 고정하고 사진 담아왔어요.

돗자리 펼치고 여유 즐겨도 좋을 곳:)





 


다시 페리타고 도착한 곳은 달링하버.

여기에 마담투소가 있어요!

나는 별로 안 땡겼지만 울 언니가 그렇게 가고 싶어하던 밀랍인형박물관이에요.

유명인사들과 사진 찍을 수 있는 좋은 기회랍니다.







 


중국인 관광객이 정~~~말 많아요.

치이듯이 사진 찍었는데 그래도 몇 장 건져와서 다행이에요


 


팬케익온더록스.

시드니 여행 오셨다면 한 번 쯤은 들리시는 맛집이 아닐까 싶어요.

이름에 담겨있듯이 팬케이크가 유명하고, 록스지점이 본점이랍니다.

YHA 하버 바로 앞에 있는 매장이 본점이랍니다.

본점은 24시간 영업이래요!


달링하버에서 마담투소보고, 시드니타워아이 가기 전 저녁식사는 달링하버점에서 해결하기로 했어요.

꼬기랑 팬케익 주문했는데 너무 달아........요.....







 

​숙소와서 찍어본 시드니 야경.

아 역시 하버로 오길 잘 했어요ㅎㅎㅎㅎ

YHA 센트럴에서는 이런 야경 보기 힘들거에요!



<2015.10.25.일요일 2일차>



 

시드니 자유여행 이었지만 멜번에서 고려여행사 통해서 ​미리 예약한 데이투어.

이 날은 포트스테판 다녀왔어요.

엄청 큰 관광버스에 다 한국인 분들이셨죠!


문쉐도우 크루즈 타고 야생 돌고래 관람이 제일 첫 순서였어요.

운이 없어서 가까이선 보지 못했지만 꽤 좋은 경험이었어요:)




 

4WD 사륜 구동차를 타고 모래 사막 질주

라고 일정표에 적혀있었는데 5분 탔나ㅋㅋㅋㅋㅋㅋ

저는 제가 운전하는 건 줄 알​았는데 그냥 이거 차타고 모래썰매 타는 곳으로 이동하는거였어요;ㅁ;

그래도 모래썰매는 재밌었어요!

내 튼튼한 두 다리로 정상에 올라가 보드를 타고 내려오면 되는데요.

날씨가 갑자기 더워져서 딱 3번 탔어요.

올라가는데 현기증났어요ㅋㅋㅋㅋㅋㅋ




 


옷 속은 물론이고 얼굴에 뚫려있는 구멍이란 구멍에는 모래가 다 들어가요.

모래 다 털었다고 생각했는데 숙소 와서 옷 벗으니 모래가 우두두 떨어지더라구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이게 뭐야!







 

포트테판 데이투어를 마치고 하이드파크 부근에서 내려주셨는데요.

마침 나이트 누들마켓이 열리고 있더라구요.

운좋게도 마지막 날이기까지!

오늘 식사는 여기서 해결하기로 했어요.

역시 시드니 자유여행의 묘미는 즉흥이죠!







 하이드파크 나이트누들마켓 맛보기 사진

여기 사람들은 어찌나 다들 여유 넘치고 행복해보이던지!

아 그리운 호주ㅠㅠ





<2015.10.26.월요일 3일차>



 

이 날도 미리 신청한 데이투어로 블루마운틴 다녀왔어요​.

안개가 자욱해서 제대로 보지 못한 것이 아쉽더라구요.

블루마운틴 케이블카, 스카이웨이, 궤도열차도 타봤어요.

데이투어하면서 든 생각은 역시 패키지는 나와 어울리지 않다는거:(

치이듯이 하는 여행은 별로에요.



 

​블루마운틴 관광을 마치고 온 코알라파크.

너무 귀엽쟈냐ㅋㅋㅋㅋㅋㅋㅋㅋ




 

​캥거루 먹이주기도 체험했어요.

한 마리한테 먹이 주고 있으면 다른 친구가 내 머리를 치더라구요.

자기도 좀 달라며....





 


데이투어가 일찍 끝나서 시드니 시티도 요리조리 구경했어요!






 


마무리는 역시 YHA 하버 옥상에서 오페라하우스 야경즐기기:)

삼각대 놓고 장노출로 찍어보았어요.






 


구름이 신기하길래 또 한 컷,

꼭 하버로 오세요ㅠㅠㅠㅠ인생 숙소ㅠㅠㅠ







<2015.10.27.화요일 4일차>


 

시드니 자유여행 마지막 날!

언니 몸도 안 좋고, 3일 내내 너무 열심히 여행했던터라 쉬는 시간을 가졌어요.

저녁 비행기라 시간이 꽤 널널했어요.​

아침 식사는 팬케익온더록스 본점에서 거하게 해결했답니다.

맛은 끝내주는데 너무 느끼해...

숙소 주변에서 엄청난 뷰 포인트를 발견하고는 삼각대로 연신 사진 찍었어요!

여기서 보면 하버브릿지, 뒤돌면 오페라하우스를 배경으로 사진 찍을 수 있었어요.​ 






 

​333번 버스를 타고 본다이비치로 떠났어요.

시드니 버스에서는 여기가 어딘지 안내방송을 안해주셔요.

심지어 정류장 이름도 잘 안보여서 구글지도 켜놓고 다녀왔어요.

좀 왔다 싶으면 현위치 검색해보구요.

결국 내리는 곳을 놓쳤지만 도착했으면 장땡이지요+_+


생각보다 볼 게 없었던 본다이비치

서핑의 천국이라고 했는데 이 날 파도가 너무 거세서 사람도 없고..

사실 엄~~~청 추웠어요




몸 녹이러 들어간 산츄로.

츄러스카페인데요 여기 플랫화이트 최고:)

츄러스도 바삭하니 한국에서 먹는 츄러스랑은 새삼 다르더군요.

본다이비치에만 있는 줄 알았는데 멜번 QV에도 있어요ㅋㅋㅋㅋㅋ

언니한테 본다이비치 맛집이라고 했다가 멜번에서 딱 마주쳤을 때의 그 당황스러움은ㅋㅋㅋㅋ



이렇게 가볍게(?) 시드니 자유여행 3박4일 프롤로그를 마칩니다!

이제 하나씩 천...천..히... 이야기 보따리를 풀어볼게요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