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먹거리 /
2014-10-19
그 맛그대로~ 한옥떡갈비
대한민국 > 전라도
~
자유여행
0 0 830
초롱둘

 

  

 

군산 맛집

그대로~ 한옥떡갈비

군산은 뚜벅이 여행이든.. 참 여행하기 좋은 곳이다.

여행지는 은근 한쪽에 모여 있어 걸어서 다니기 좋고 시간여행이라는 테마로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도시이다.

군산 중앙로 근처에는 일본식가옥 히로쓰가옥을 비롯하여 동국사, 군산세관, 근대역사박물관, 조선은행, 조선 18은행등 스탬프찍으며 구경할 수있다.

한바퀴 쭉 돌고 나서 가만히 보니 중앙로 근처에 전주 한옥마을에서 먹어봤던 한옥떡갈비가 있어 점심은 떡갈비로~~

 

중앙사거리, 한옥떡갈비가 있는  도로 건너편 이성당, 헐~~~줄이 장난이 아니다.

12시가 조금 넘은 시간, 햇살이 제법 강한데 사람들은 아랑곳하지 않고 줄서 있는데 한시간은 기다려야할 것 같다....

떡갈비 먹고 팥빵 사갈려고 했는데 일단, 점심부터 먹으면서 분위기를 보기로 했다.

 

 

전주한옥마을 떡갈비가 군산에 까지 진출~~

한옥마을에서 먹어보고 집에 택배로 주문까지 하여 먹어 보았기에 군산에서 만나니 반가웠다.

입구에는 저렴한 가격표가 시원하게 적혀 있어 좋다.

 

 

 

 


  

군산은 줄의 연속인가?

한옥떡갈비도 손님으로 꽉 차 있다.

그래서 일단 바깥에 있는 벤치에 앉아서 기다리기로~~

 

 

 


  

용케 금방 자리가 나서 창가에 앉을 수 있었다.

뭘 먹을까? 떡갈비 정식과 떡갈비 특정식으로 시키면서 순한맛, 고추장맛, 매운맛 3가지를 다 맛보기로 했다.

테이블 위에는 택배주문서가 보인다. 택배로도 주문이 가능하여 전에도 시켜먹었는데 오늘도 사가야겠다~~~

주문하고 고개를 들으니 "열심히 구워서 착하게 드릴터이니 걱정 마시오, 얄팍한 장사치는 되지 않겠소"라고 적힌 글이 눈에 들어온다.

음식가지고 장난안친다는 신뢰의 글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믿음을 갖게 한다.

 

 


  

음식이 나오기 전 음료를 주문하였다.

한옥떡갈비 첫인상은 시원한 스텐 물병에서 센스를 엿볼 수 있다.

고급레스토랑 느낌의 스텐 물병과 물컵은 여행하면서 느낀 갈증을 풀기 충분하였다.

 

 

 


  

금방 나와서 좋다.

떡갈비 정식으로 떡갈비가 한장 나온다.

순한맛~~~ 난 순하니까...ㅋㅋ

 

 

 

 

그리고 떡갈비(특)정식은 떡갈비가 두장 나오는데 매운맛과 고추장맛 각 한장씩 나왔다.

맛은 원하는 스타일 대로 시킬 수 있는데 언제나 골고루 먹고 싶어지는게 사람심리인듯~  

 

 

 

 


  

그리고 문득, 전주한옥마을에서 먹을 때 맛 보았던 백김치가 생각이 나서 따로 주문하였다. (백김치 3,000원)

한줄 얌전히 나오는 데 요~~백김치, 은근 떡갈비와 궁합이 잘 맞는 느낌, 그냥 먹어도 새콤 달콤한 백김치맛은 일품이다.

 

 


  

가볍게 인증샷 한장~~~

후라이펜모양의 철판에 나오는 떡갈비,  얄팍하게 올려진 치즈와 무순까지 가격대비, 비쥬얼 짱이다.

 

 

 

 

 


반찬도 위생적인 스텐에 딱 먹을 만큼만 앙징맞게 나와서 좋다.

물론 양이 적으면 리필이 된다.

 

매운맛을 쏙 뺀 양파가 들어간 샐러드는 강한 소스가 아니라 부드러운 맛으로 감칠맛이 난다.

또한 깍두기와 김치는 딱 맛이 잘 들어 백김치만 따로 주문하지 않았다면 다시 더 달라고 해서 먹었을 정도로 맛이 좋다.

전주에서는 콩나물국이었는데 미소된장스타일의 장국이 나오는데 후루룩~~ 마시기 좋으며 맛 또한 깔끔하다.

 

 

 

 

 

밥은 말할 것도 없이 촉촉함이 살아있는데 양념가루가 올려져 있어 밥만 먹어도 괜찮다.

 

 

 

 

 

 




  

불맛 제대로 받은 떡갈비~

순한 떡갈비는 담백하면서 부드럽고 매운 떡갈비는 그리 맵지않아 오히려 더 괜찮다.

고추장은 캐콤, 달콤느낌이 살짝나는데 무난하게 특별히 이맛이 더 강하다..라는걸 못느낄 정도로 무난하게 먹을 수 있다.

한옥떡갈비는 떡갈비의 식감을 살리기 위해 전통방식인 손으로 다짐하여서 그런지 쫀득한 식감이 좋다.





  

 


 

나오는 길, 안도현의 시가 생각나는 하얀연탄과 장미한송이가 보인다.

인테리어도 잘 되어 있고 분위기 좋은 곳, 창가에 앉아 이성당 빵집 줄 보면서 점심을 먹을 수 있어 좋다. ㅋ~



 

 

 

  

 

밥 먹고 나와서 봐도 여전히 긴 줄이 보인다.

배는 불러도 군산에 왔으니 이성당 빵을 사고 싶었는데... 이렇게 길줄은 생각도 못하였다.​ 다음에 또 군산으로 오자.

참, 한옥떡갈비는 중앙로 사거리에 있어 주차하기가 쉽지않다.

그래서 바로 떡갈비 바로 옆에 군산초등학교가 있어 그 곳에 살짝 주차를 하고 밥을 먹었다.

이 곳에 차를 세우니 주차걱정없구.. 줄만 아니면 이성당 빵도 살수 있고 좋은 것 같다. 주말이라 학교는 학생들도 없고 조용~~

 


 

 

한옥떡갈비 ☎ 063-446-6869 군산시 중앙로 1가 15-3번지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제주도 렌트카 9,500 원~
제주도 항공권 28,300 원~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