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먹거리 /
2015-03-30
김가네신메뉴로 쫀득쫀득~
대한민국 > 경기도
~
자유여행
0 0 410
vivid dream




김가네신메뉴로 쫀득쫀득~



방학이면 24시간 껌딱지처럼 붙어 있는 딸래미랑 매일 실강이

좋을때도 있지만 투닥거릴때가 많으니


매콤한 옹심이쌀떡볶이로 우리사이 쫀득쫀득해보자.







 





김가네가 달라지고 있네

울 동네에도 김가네가 생겼으면 좋겠는데 아쉽게도 없다.


신메뉴 옹심이쌀떡볶이가 부드럽게 쫀득거리던 맛이 좋았는데






 





떡볶이랑 김밥을 먹겠다고 파주가람마을까지 갈 일은 아니었는데

친정아버지 집보러 다시 올라오신단다.

이번에는 새로 입주하는 아파트 위주로 보신다고 하니


울 동네 부근에서 새로 입주하는 아파트들이 모여 있는 곳은 파주 운정역이 있는 부근

오시기전에 정보를 알려달라고 부탁을 하시니

대략 운정역부근의 마을 분위기도 살필겸 껌딱지 딸래미도 챙겨 데리고 나갔던 길


아파트 주변을 살피던중

딸래미가 김가네 김밥이 있다며 점심으로 방문하면 좋겠단다.






 





카페 분위기가 나는 깔끔한 매장

아기자기한 소품들부터 소소하게 꾸며져 있는 인테리어들이 마음에 든다.






 






메뉴판도 카페분위기가 물씬

요즘 새롭게 오픈하는 김가네의 모습인가보다.






 






김밥메뉴를 고르고 있는데 울 딸래미는 다른 메뉴판을 보고 있다.






 





김가네 신메뉴

옹심이쌀떡볶이와 옹심이칼국수와 육개장칼국수


울 딸래미는 워낙 육개장을 좋아하는 편이라 육개장칼국수를 선택할 줄 알았는데

옹심이쌀떡볶이를 선택

둘 다 맛보고 싶지만, 아침에 육개장을 먹고 나왔으니

옹심이쌀떡볶이만 하겠단다.


김가네에도 옹심이가 있었어~

작년, 춘천마라톤을 준비하면서 남푠이 찾았던 옹심이 메뉴

중마때 준비해주려 했는데 울 동네에는 없더라구

아쉬운대로 감자수제비로 끓여줬더니 옹심이를 못찾았다며 성의가 없다나 뭐라나

이젠

마라톤대회가 있는 날이면 남푠이랑 김가네김밥으로 와야겠다.






 






쌀눈이 첨가된 쌀로 밥을 짓어 김밥을 만든단다.






 





김가네는 추억이 있는 곳인데

90년대 초반 대학로를 오고가는 길에 꼭 들렸던 곳이 김가네김밥이다.

그 당시 친구가 김밥이 가장 맛있는데가 있다며

이끌던 곳이 김가네

지금도 친정오빠 병원때문에 서울병원을 가게 되면 꼭 들리는곳이 대학로김가네김밥






 






멸추김밥이 나왔다.






 





딸래미에게 대학로 추억담을 이야기하고 있는데

김밥접시에 대학로김가네로 적혀 있네

대학로 김가네 김밥을 알려줬던 그때의 그 친구들은 어디에서 무엇을 하고 있을까?






 





속이 알차게 꽉 들어 있는 김밥을 좋아하는데

김가네김밥은 집에서 만든 김밥처럼 속재료들이 알차게 들어 있어 좋다.






 






옹심이 쌀떡볶이






 





분식집에서 김밥이랑 떡볶이랑 있으면 환상의 궁합이 아니야?

울 딸래미에겐 아니었어






 





부드럽게 쫀득거리는 옹심이가 떡볶이와 함께 어우러진맛은 좋았지만

뭔가가 불만인 껌딱지 딸래미

방학동안 실강이 하느라 좀더 쫀득해져보자 했거늘

무엇이 문제?






 





라면과 돈까스가 문제였던거야~

나는 분식집이라면 김밥과 떡볶이면 최상의 선택이라 생각을 하는데

울 딸래미는 라면이 필수

돈까스는 옵션이란다.


10대들의 메뉴인게야~~~ 울 딸래미만이 느끼는 선택의 메뉴인게야






 





돈까스가 나와 한상을 이루니 그제서야 만족해하는 딸래미

필수인 라면은 먹고 나서 선택하기로

도저히 나는 다 먹을 수 없다는 의견과 딸래미는 필수와 옵션이 있어야한다는 의견이 대립






 






쭈욱~~~ 늘어나는 치즈돈까스에 딸래미는 잠시 라면을 잊었다.

치즈를 좋아하는지라






 





전화를 받고 오는 사이 울 딸래미는 맛있게 점심

행복한 점심을 즐기고 있다.

할아버지의 부탁으로 방문하게 된 운정역부근

가람마을은 남푠의 직장에서 집으로 오는 길에 보았던 곳이라 낯설지는 않는 곳이지만

막상

친정아버지의 집을 알아보려니 새롭게 보이네






 





라면의 아쉬움은 다음기회로

딸래미도 김밥이랑 옹심이 쌀떡볶이랑 치즈돈까스에 든든해졌으니

쿨하게 다음엔 꼭 약속을 지키란다.


집에서 라면을 잘 안해주니 분식집에 오면 꼭 필수로 찾는다.






 





점심시간

매장에서 즐기는 분들도 있었지만 대부분 엄마들이 포장을 해 가시는 모습들이 많다.

방학이라 아이들이 집에 있는 탓인듯

포장으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으니


울 동네에도 김가네가 있으면 좋으련만






 





나오며 다시보는 신메뉴판

얼큰한 국물이 생각날때 먹으면 좋을 육개장칼국수가 자꾸 눈에 띤다.

그리고

울 남푠이 마라톤대회가 있는날이면 찾는 옹심이칼국수도











김가네신메뉴로 든든하게 식사를 했으니

딸~

쫀득하고 부드러운 옹심이처럼

우리 사이도 좀더 부드럽게 쫀득해져보자꾸나


그럼,

할아버지 집을 알아보러 길을 나서볼까?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제주도 렌트카 9,500 원~
제주도 항공권 28,300 원~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