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예쁜 펜션을 소개합니다
2012-06-08
펜션추천(1) 가야산주변 게스트하우스 시실리 <비바체>
대한민국 > 경상도
2011-08-19~2011-08-20
자유여행
0 2 1566
강민서(장미의뜰)

 

 

8월 19~20일 올해 우리 가족의 마지막 여름휴가~

이틀 내내 비가 내려 예정했던 산행은 하지 못했지만

아름다운 펜션에서 너무 잘 보내고 왔어요~~~

우리 가족이 머문 경북 성주의 <게스트하우스 시실리>..

이곳은 3번째 방문입니다^^

이번에 머문 객실은 8월에 신축된 비바체룸입니다~~~

 

 

 

 

 

 

 

 

 

 

 

 

 

 

 

주차장을 지나 아래로 내려가면 지난번에 머문 모카룸을 지나 바로 보이는 비바체룸

복층구조입니다~

 

 

 

 

 

 

 

리셉션에서 걸어오면 이런 외관이예요~

 

 

 

 

 

 

 

촉촉히 비에 젖은 내츄럴하우스....

 

 

 

 

 

 

 

 

 

 

 

 

 

 

 

 

 

 

 

 

 

 

 

 

빈티지한 비바체의 초록색문^^

 

 

 

 

 

 

 

 

 

 

 

 

 

 

 

 

 

 어머!

날 미소짓게 하는 말표 검정고무신~^^

 

 

 

 

 

 

 

 

 

 

 

2인용 레트로 소파가 놓여져 있는 리빙룸입니다~~~

 

 

 

 

 

 

 

 

 

 

 

 

 

 

유일하게 비바체룸에만 있는 공기청정기~

냄새와 알러지를 케어해주는 고마운 아이예요~~

 

 

 

 

 

너무나도 사랑스러운 옷걸이~
소품 하나하나에 너무나도 신경 쓴 흔적이 느껴집니다~~~

 

 

 

 

 

 

 

 

화장대 위 바바리안 촛대의 바디를 가진 어여쁜 조명^^

 

 

 

 

 

 

다이닝에서 바라본 거실 벽면입니다~~~

커피 원두자루로 포인트 벽면을 꾸며놓았어요~~~

어떻게 이런 멋진 생각을 했을까요?^^

 

 

 

 

 

 

 

티비가 있는 벽면과 천정엔 더 놀라운 비밀이~~

 

 

 

 

 

 

천청으로 난 투명창을 통해 비 내리는 하늘이 보입니다~~~

전자렌지 뒤쪽의 갤러리창을 젖히면 시원한 녹음이 눈에 들어와요~~

 

 

 

 

 

 

 

 

 

맑은 날엔 별빛도 보이겠지요?

 

 

 

 

 

 

시계는 인테리어 소품이 아닐까 했는데

현재 시간 맞습니다^^

 

 

 

 

 

 

타일이 멋스러운 식탁~

 

 

 

 

 

 

 

이곳이 다이닝룸입니다~~

 

 

 

 

 

 

 

현빈의 투명 바의자라고 하더군요^^

투명이라 앉기가 불안불안했지만

생각외로 단단했다는^^

(야외테라스에서 식사를 해서 이곳에 앉을 일은 거의 없었어요^^;;)

 

 

 

 

 

 

 

 

 

 

 

 

 

 

 

 

 

 

 

 

 

부억옆 오른쪽에 위치한 욕실입니다~~~

 

 

 

 

나무와 레드블라인드의 색감이 너무나도 멋지게 어울리는 공간이예요~~

 

 

 

 

 

 

 

 

 

 

 

 

 

 

커다란 월풀욕조가 있어요~~

 

 

 

 

 

 

 

 

 

 

 블라이드를 걷어올리면~~

 

 

 

 

 

 

계곡이 흐르는 초록이 욕실안으로 들어옵니다~~~~~~~~^^

 

 

 

 

 

 

 

 

 

 

 

 

 

 

자연을 내다보며~시원한 계곡물소리를 들으며~

여행의 피로를 풀어봅니다~

 

 

 

 

 

 

 

 

이제 비바체의 룸으로~~~

 

 

 

 

하늘색감이 이쁜 계단을 올라가요~~~

 

 

 

 

 

 

 

 

 

 

 

 

이쁜 나무계단을 올라서면~~

 

 

 

 

 

 

우와.....

 

 

 

 

 

 

 

 

 

다락방이라더니 정말 천정이 높았어요~~

 

 

 

 

 

 

가족이 머물기에도 너무 좋은 더블베드가 트윈으로~

 

 

 

 

 

 

침대에 누우면 녹음이 가득한 통창...

 

 

 

 

 

 

 

 

별빛이 쏟아질듯한 하늘창....

 

 

 

 

 

발끝에도 새소리가 들려오는 창이 나있답니다~~

 

 

 

 

 

 

 

 

 

 

 

 

 

 

 

 

 

 

 

 

 

 

 

 

 

 

 

 

 

 

 

 

 

 

 

 

 

 

 

 

 

 

 

밤엔 라디오를 들으며 잠을 청했어요^^

 

 

비바체룸의 또 다른 room with a  view 야외 테라스...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다이닝룸의 문을 열고 나가면 조망이 정말 끝내주는 테라스가 있습니다~

이곳에서 책도 읽고 바베큐 파티도 하고~아침도 먹고^^

 

 

 

 

 

 

 

 

 

 

 

 

 

 

 

 

 

 

 

 

 

3시반쯤 도착한 펜션에서 비도 오고해서 김치전 해먹었어요~~~

버섯이랑 김치만 송송 썰어넣구요^^

 

 

 

 

 

오후 6시 바베큐 파티 준비중~~~~~~~~

 

 

 

 

 

제비살과 장어~오겹살~닭봉~전복~새우~호박~마늘~버섯~파절이 등등 준비했어요~~

 

 

 

 

 

야외테라스에 한상 가득^^

 

 

 

 

 

체크인시 숯불 피울 시간을 미리 말씀 드리고 예약을 하셔야 해요~~~

 

 

 

 

 

 

 

 

 

 

 

 

 

 

 

 

 

 

 

 

 

 

 

 

 

 

 

간장양념과 고추장양념은 집에서 만들어 통에 담아갔어요~~

닭봉과 장어는 부엌에서 기본 졸임을 하고 숯불 위에서 살짝 구워주었어요~

 

 

 

 

 

인기 만점 장어구이~ㅋㅋㅋ

 

 

 

 

 

 

맥주와~복분자와~사진에는 없지만 막걸리까지!!ㅋㅋ

기분 완전 좋아진 랑이는 춤까지 췄어요~~

정말 웃겨 죽는줄 알았다는~~

사진을 리얼하게 찍었지만 공개할수가 없네요~ㅋㅋㅋ

 

 

 

 

 

 

 

 

커피 한잔하며 행복한 밤을 마무리합니다~~

 

 

 

 

 

다음 날 아침....

 

 

 

 

 

 

오늘도 여전히 비가 내리네요

비 오는 시실리도 너무 좋아요

 

 

 

 

 

촉촉히 젖은 시실리의 아침....

 

 

 

 

 

 

 

 

 

 

 

 

 

 

 

 

 

 

 

 

 

 

 

 

 

 

 

 

 

 

 

 

 

 

 

 

 

 

 

 

 

 

 

 

 

 

 

 

 

 

 

 

 

 

 

 

 

 

 

 

 

 

 

 

 

 

 

조식 시간은 9시부터 9시 반까지입니다~

아직 잠에서 덜깬 랑이와 빵이를 위해 조식을 룸으로 가지고 가려 합니다~

 

 

 

 

 

 

 

조식을 먹을수 있는 까페입구

 

 

 

 

 

 

예전에 홀쪽에만 공간이 있었는데

이번에 가보니 계곡쪽으로 까페 공간을 확장하셨더라구요~

 

 

 

 

 

 

시원한 창을 통해 보이는 전망이 너무 이뻤어요~~~

 

 

 

 

 

 

 

 

 

 

 

 

 

 

 

 

 

 

 

 

 

 

시실리에 사는 고양이 두부와 감자입니다~~ㅋㅋ

 

 

 

 

 

 

화장실주머니~너무 독특하고 이쁘죠?

 

 

 

 

 

 

 

 

 

낡은 피아노만 보면 사랑밖에 난몰라"를 연주하며 부르고 싶다는^^

 

 

 

 

 

 

 

커피향 가득한 까페의 소품들~

 

 

 

 

 

 

 

주인 아저씨께서 룸으로 조식을 가져다 주셨어요~~(감사합니다)

 

 

 

 

 

 

따끈한 슾과 빵과 유정란~~~

그리고 후식까지~~

 

 

 

 

따뜻한 커피 한잔을 더 마시고

랑이와 빵이가 씻는 동안 전 계곡 쪽으로 내려가 보았어요~

 

 

 

 

 

 

비바체의 오른쪽으로 계단이 있습니다~

 

 

 

 

 

 

 

 

 

 

 

 

 

 

 

 

 

펜션 바로 옆으로 흐르는 계곡이예요~~

 

 

 

 

 

조리개 양껏 열고 타이머 맞춰 물살 촬영중~ㅋㅋㅋ

 

 

 

 

 

 

 

 

 

비가 내려 수량이 풍부하네요~~

 

 

 

 

 

 

계곡에서 올려다 본 시실리...

 

 

 

11시 체크아웃 시간이 가까워오네요~~

돌아가기 너무 아쉬운 시실리..

하지만 토욜이라 시실리는 풀리북이고

이곳에 더 머물수가 없어요~~~

짐을 정리하고 체크아웃을 합니다

불편함 없이 잘지냈는지 잘 주무셨는지 어땠는지 주인장의 배려깊은 인사를 주고 받고

우리는 시실리를 떠납니다

 

비가 내려 계획했던 가야산 만물상 산행은 하지 못했지만

비가 와서 더더더 좋았던 시실리에서의 1박 2일...

하늘창으로 떨어지는 빗방울....

통창 가득 시원하게 들어오는 우거진 녹음...

계곡물소리를 들으며 자연을 즐기는 월풀목욕...

음주가무가 함께했던 화려한 바베큐파티 in 야외 테라스!ㅋㅋㅋ

이 모든게 비가 와서 더욱 더 낭만적이고 행복했던것 같아요~

행복한 여름을 선물해준 시실리...Thank you so much!!!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제주도 렌트카 9,500 원~
제주도 항공권 28,300 원~
프로필이미지

시실리는 주인 아저씨의 센스가 대단하네요. 1920년대 미국 빈티지 스타일인가요? 왠지 팔에 알통나온 미국인 아주머니께서 알통 자랑을 하고 있는 포스터 한 장 쯤은 붙어있을것 같은 느낌입니다. ㅎㅎㅎ
이런 곳에선 하룻밤 머무는걸론 성에 안찰거 같아요. ^^;;

프로필이미지

시실리의 안주인은 바리스타이고 바깥주인은 집짓는 분이시랍니다~
해인사와 가야산이 품고 있는 시실리~~
전 이곳을 3번 갔었는데요~
갈때마다 너무 좋았어요~~~~~~~~~~~
모든 룸의 테마가 다르니 다음에 또 가서 또 다른 룸에 묵어보고 싶어진다는^^

프로필이미지

참 이쁜 펜션이네요~ 기회되면 꼭 가보구 싶네요~

프로필이미지

특별한 느낌이 잇는 곳이예요~~
경기 강원 지방에만 이쁜 펜션이 편중되어 있는데 경상권에서는 보기 드물게 이쁜 펜션이라는^^

프로필이미지

사진 하나하나에 감성이 묻어납니다
비가와서 그런지 목재건물이 물들어 더욱더 분위기가 있는것 같네요
아쉽게도 비가 와서 산행을 못하셨지만 그만큼 펜션에서 좋은 추억 만들고 가셨겠죠~?
바베큐..... 너무 배가 고파 옵니다 ....ㅠㅠ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