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축제 /
2013-12-27
필리핀 여행 - 필리핀 북쪽 카가얀 뚜게가라오 여행 거리 스케치
동남아 > 필리핀
2013-07-01~2013-12-06
자유여행
0 0 822
옹나

 

필리핀 여행 - 필리핀 북쪽 카가얀 뚜게가라오 여행 거리 스케치  

Phillippines Cagayan

 

 

 

 

 

 

여행 마지막 아침 바지런히 일어나 거리 산책에 나섰다.

벌써 마지막이라고 하니 이 순박하고 꾸밈없는 카가얀이 벌써 그리워 지기 시작한다.

일행들을 깨워 우리나라의 70-80년대의 풍경과 비슷할 그 거리로 나선다.

 

 

 

 

 

 

 

 

 

 

 

 

 

 

 

 

 

 

 

 

 

 

 

 

내마음도 알록달록 무지개 빛깔처럼 빛나는 여행에서의 아침. 

 

 

 

 

 

 

 

 

 

 

 

 

 

 

 

 

 

 

 

 

 


 

필리핀의 대표 이동수단인 트라이시클로애 양파 자루 싣고서 아침을 달리는 사람들. 

각기 자기들만의 아침에 분주한 사람들. 

 

 

 

 

 

 

 

 

 

 

 

 

 

 

 

 

 

 

 

 

 

 

 

 

 


 

Centro 04. 

그 거리에 나는 지금 서있다.

 

 

 

 

 

 

 

 

 

 

 

 

 

 

 

 

 

 

 

 

 

 

 

 

 


 

부아앙.

온통 거리에는 코를 간지럽히는 매연이 가득하지만

이 낯선거리를 걷고 있다는 자체만으로도 괜히 들뜨기도 하는 아침이다.

 

 

 

 

 

 

 

 

 

 

 

 

 

 

 

 

 

 

 

 

 

 

 

 

 

 

 

 


 

이번 필리핀 여행에서는 날씨의 운을 타고 났다.

언제나 하늘은 맑음.

 

 

 

 

 

 

 

 

 

 

 

 

 

 

 

 

 

 

 

 

 

 

 

 

 

 

 


 

형형색색의 제각기 자기들만의 스타일대로 트라이시클로도 참 다양하다.

베트맨, 벤츠 스타일, 취향도 제 각각.

 

 

 

 

 

 

 

 

 

 

 

 

 

 

 

 

 

 

 

 

 

 

 

 

 

 

 

 

 

 

 

 

 

 


 

힐끔.

누군가는 또 낯선이를 낯설게 바라보기도 한다. 

나는 그저 그들과 소통하고 싶었다. 

미안해요.

 

 

 

 

 

 

 

 

 

 

 

 

 

 

 

 

 

 

 

 

 

 

 

 

 


 

카가얀 작은 병원 앞 세가족은 누군가를 기다리고 있었을까. 

왠지 마음이 갑자기 짠해진다.

 

 

 

 

 

 

 

 

 

 

 

 

 

 

 

 

 

 

 

 

 


 

여행에서 목적지도 모른채 그저 발길 닿는대로 걷기도 한다.

예측할 수 없는 풍경을 만날 때 

다정하게 말걸어 주는 어떤이를 만날 때 

 그저 미소를 지어보이는 사람들을 만날때 

거기서 또다른 여행의 매력을 느낀다.

그래서 이 여행을 포기 할 수가 없다.

 

 

 

 

 

 

 

 

 

 

 

 

 

 

 

 

 

 

 

 

 

 

 

 

 

 


 

여행을 하면 할수록 더 빠져드는건

지금껏 경험해 보지 못했던 전혀 다른 세상을 만난다는 점.

 

 

 

 

 

 

 

 

 

 

 

 

 

 

 

 

 

 

 

 

 

 

 

 

 

 

 

 

 

 

 

 


 

 

 

 

 

 

 

 

 

 

 

 

 

 

 

 

 

 

 

 

 

 

 

 


 

 

먼저 웃음지어 보이면 그들은  더 환한 미소로 인사한다.

그저 웃음 하나로 우리들의 여행이 더 즐거워진다

 

 

 

 

 

 

 

 

 

 

 

 

 

 

 

 

 

 

 

 

 

 

 

 

 

 

 

 

 

 

 

 

 

 

길거리 어느 가게에서.

 

 

 

 

 

 

 

 

 

 

 

 

 

 

 

 

 

 

 

 

 

 

 

 

 

 

 


 

 

 

 

 

 

 

 

 

 

 

 

 

 

 

 

 

 

 

 

 

 

 

 

 

 

 

 


 

내가 가는길이 어디로 가는길인지 몰라도 괜찮아.

그냥 발길 닿는대로 걷다보면 또 다른 세상을 만나게 될꺼야. 

 

 

 

 

 

 

 

 

 

 

 

 

 

 

 

 

 

 

 

 

 

 

 

 

 

 

 

 


 

닭 잡는 날.

진짜 닭을 한마리씩 들고 모이는 날인가보다.

손질되어있는 닭만 보다가 두다리가 잡혀온 풍경에 괜시레 웃음이 난다.

안타깝지만 맛있...겠다. 너희들...

 

 

 

 

 

 

 

 

 

 

 

 

 

 

 

 

 

 

 

 

 

 


 

어떤 장애물이 내가 갈길을 막아서도 내가 진정 가고자 하는 길로 가보는 거야.

 

 

 

 

 

 

 

 

 

 

 

 

 

 

 

 

 

 

 

 

 

 

 

 


 

 창문이 뻥뚫린 어느 작은 미용실앞에서.

우리들만의 셀카.

보이나요?!^^

 

 

 

 

 

 

 

 

 

 

 

 

 

 

 

 

 

 

 

 

 

 

 


 

 

 

 

 

 

 

 

 

 

 

 

 

 

 

 

 

 

 

 

 

 

 

 

 

 

 

 


 

 

 

 

 

 

 

 

 

 

 

 

 

 

 

 

 

 

 

 

 

 

 

 

 

 

 

 

 

 

 

 

 

망고걸이 사랑하는 망고가 한가득. 

 

 

 

 

 

 

 

 

 

 

 

 

 

 

 

 

 

 

 

 

 

 

 

 

 

 

 


 

아침 거리산책.

 

 

 

 

 

 

 

 

 

 

 

 

 

 

 

 

 

 

 

 

 

 

 

 

 

 

 

 


 

아침을 부지런히 달리는 사람들.

그들의 꿈을 향해! 응원합니다! 

 

 

 

 

 

 

 

 

 

 

 

 

 

 

 

 

 

 

 

 

 

 

 

 

 

 


 

엄지척!

Thank you!

 

 

 

 

 

 

 

 

 

 

 

 

 

 

 

 

 

 

 

 

 

 

 

 

 

 


 

 

 

 

 

 

 

 

 

 

 

 

 

 

 

 

 

 

 

 

 

 

 

 

 

 

 

 


 

학교가는 아이들(?)

너무 어른스러운 아이들에 키작은 어른옹나는 당황하고. 

학생...맞..?

 

 

 

 

 

 

 

 

 

 

 

 

 

 

 

 

 


 

뷰티살롱 앞에서 방황도 해본다.

꼬불꼬불 아줌마 파마가 되어도 하나의 추억으로 남을테니 언젠가는 꼭 한번 해보리라. 

 

 

 

 

 

 

 

 

 

 

 

 

 

 

 

 

 

 

 

 

 

 

 

 

 

 

 

 

 


 

 

줄줄이 소세지. 

 

 

필리핀 카가얀에서 하는 아침 거리 산책. 

특별할 것은 없었다, 

나에게 있어 이 거리는  

그 자체만으로도 내 인생에  

내가 지금껏 몰랐던 또 다른 세상에게의 도전이다.

여행은 그랬다.

 

또 다시 예측할 수 없는

어떤 여행을 떠나고 싶다 나는 지금.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프로필이미지

사진 색감이 예뻐요~~+_+

프로필이미지

대문 탐난다 ㅎㅎㅎㅎ

프로필이미지

아~~사진 너무 좋으다!!!!!!!!!!!!!!!!!!!!!!!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