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축제 /
2014-03-12
2013. 안녕 큐슈 #2 _ NIGHT OF HUIS TEN BOSCH
일본 > 규슈
2013-07-20~2013-07-21
자유여행
0 0 288
노깜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노을지던 해는 저의 바램을 아는지 모르는지 순식간에 산 넘어로 져버립니다.

야속한 마음에 토라지려는 찰나 지금까지 있던 자리에 새로운 세상이 펼쳐지기 시작합니다.

 

반갑지 못했던 어둠과 함께 하나 둘씩 나타나는 색색의 불빛

조그마한 불빛이 보이더니 이내 여기 저기를 서서히 메우기 시작합니다.

이렇게 순식간에 사라졌던 노을로 찾아온 어둠은 순식간에 나타난 불빛 들로 인해 다시 밝게 비추어집니다. 

 

그리고 두근거리기 시작하는 심장이 멈추었던 발걸음을 재촉이기 시작합니다.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서서히 어둠이 깔리고 낮과는 다른 모습의 밤이 나타나기 시작한다.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온 세상을 가득 메우기 시작하는 불빛들.

 

붗빛을 보고 있으면 이상하게도 자세히 기억하지 못하는 어릴적 추억이 조금씩 떠오른다.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낮에 들리던 경쾌한 멜로디와는 달리 애잔하고 은은한 멜로디가 들려온다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은은한 멜로디에 빠져든 사람들.

 

시선은 앞을 향하지만 아마도 그 들 개개인에게 그려지는 세상은 또 다르겠지 , ,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자세히 보면 창문안 불빛들의 색이 시시각각 변한다.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문득 그런 생각이 떠오른다.

 

"하우스텐보스가 재현하려고 했던 팰리스 하우스텐보스의 모습은 과연 어떤 느낌일까??"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어두운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기 시작하는 불꽃들 , , ,

 

(아 야경도 야경이지만 불꽃사진은 정말정말 찍기 힘든것같다 ㅠㅠ)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하우스텐보스(ハウステンボス, HUIS TEN BOSCH) @2013

 

 

언제 어느곳에서든 헤어지기 싫어할때의 떠나는 발걸음은 무겁기만 하다.

 

 

 

"안녕 , , 하우스텐보스 , ,"

 

 

 

 

- THE END -

 

 

 

 

(PS. 포스팅에 사용된 모든 사진은 5D MARK2 + CANON24-70L & TAMRON 70-200mm 을 사용하여 촬영했습니다)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