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축제 /
2014-03-20
태국 파타야여행, 트렌스젠더쇼 감상
동남아 > 태국
2014-03-02~2014-03-06
패키지여행
0 0 1169
딸기향기

태국 파타야는 트렌스젠더의 천국이라고들 하는데,

그래서 그런지 여러 쇼들도 성행하고 있다.

 

 

 

그 중에서 내가 보게 된 것은 콜로세움쇼!

진짜로 장소가 로마의 콜로세움 모양을 모방하여 만들었더라 -

 

 

 


 

 

 

많은 사람들이 티켓을 사려고 기다리는 中

 

 

 

 

 


 

 

 

다음 쇼 시간 까지는 조금 시간이 남아서, 옆에 조그만한 시장을 둘러보기로 결정 -

쇼는 한시간 반 가격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와서 티켓을 예약해도 충분하리라 생각된다.

 

 

 

 

 

우리도 조금 일찍 도착했더니 앞타임의 쇼가 끝난 이후 나와서 사진 찍는 언니(...오빠?)들을 구경할 수 있었다

 

 

 

 

 


 

 

이 와중에 망고스틴에 환장한 나 +_+

다 먹어버리겠다는 의지를 활활 불태워서 사버렸다.

 

 

 

 

망고스틴은 물론이고 저녁 늦은 시간이었던지라 많은 곳이 문 열진 않았지만

각종 과일들을 팔고 있었고, 팟타이나

길거리 음식들도 팔고 있었다.

 

 

 

 

바로 옆에서 레스토랑도 있어서 불쇼를 구경하며 늦은 저녁을 즐기는 이들도 적지 않았다.

 

 

 

 

 


 


 

 

 

 

미러리스 처음으로 들고 나왔는데

불쇼 보면서 혼자 카메라 연습....^^

 

 

 

 

저 불 붙은 막대기가 날라올까봐 벌벌 떨면서 구경했다 -

 

 

 

 

 


 

 

 

그리고 전 타임 언니야들이 나왔다 -

쇼에 나오는 사람 중에 제대로 된 여자는 하나도 없다 라던데

모르고 들어갔다면 정말 다들 언니들인 줄 알았을 듯 싶다.

 

 

 

 

 


 

그리고 드디어 우리도 입장

 

 

 

 


 

내부 사진은 촬영이 금지되어 있어서....^^;;

 

 

 

 

한국 노래로는 좀 오래된 듯한 노래 하나랑, (아마 부채춤에 맞는 노래로 선정한 듯 싶다)

2NE1의 내가 제일 잘 나가랑 또 하나는 빅뱅 꺼였는데 제목이 기억이.

 

 

 

 

 

1시간 조금 넘는 공연 시간인데 딱 적당한 거 같다.

이야기가 있길 기대했는데 그런 것이 아니라 시선을 끌기 위한 쇼로 밖에 보여지지 않았다.

여러 나라의 전통옷을 입고 나와 전통 춤을 조금 보여준다던가 아니면 유명한 팝송에 맞춰 춤을 춘다던가

스토리 없이 춤만 보고 있자니 조금 지루했던거 같다.

 

 

 


 

 

 

끝나고 나가니 언니들의 호객행위가 -

멀리서 찍는건 상관이 없으나 옆에 가서 찍게 되면 언니들에게 팁을 지불해야 된다.

 

 

 

 

얼마나 간절한 표정으로 부르는지 무시하기 힘들었던 ^^

 

 

 

 

 

 

 

 

 

멀리까지 갔으니 한번 볼만은 하지만 -

너무 많은 것을 기대하고 가면 썩 재미있는 쇼는 아닐 듯 싶다.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프로필이미지

몇년전에 봤었어요! 별건 없지만 언니들이 예뻐서 매우 놀랐었던 기억ㅋㅋㅋ

프로필이미지

그니깐요 ㅋㅋㅋㅋ 넘 이뻐요!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