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2014-07-03
미국 시애틀여행 ★ 델타항공 시애틀 직항편 보잉 767-300ER을 이용해보다
미주 > 미국
2014-06-03~2014-06-11
패키지여행
0 0 1590
꿈지킴이

 

 

 

 

 

 

 

 

델타항공에서는 지난 6월3일부터 서울 - 시애틀 노선을 신규취항 하였는데요 워낙 크고 유명한 항공사이기 때문에 취항 전부터 많은 관심을 모았습니다. 델타항공에서 이번에 운항하는 시애틀 노선은 주7일 논스톱 운항에 들어갔습니다. 그리고시애틀은 미국을 이어주는 중간 기착지이기 때문에 시애틀을 거점으로 알래스카, 벤쿠버, 샌프란시스코, 라스베이거스, 로스앤젤로스등의 여행도 추가로 가능합니다. 또한 델타항공의 합리적인 가격을 통해 여행이 가능하고 다양한 항공편 기내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은 델타항공의 시애틀 노선 항공기 기내에 대해서 소개해드리겠습니다.

 

델타항공 기내서비스는 어떤게 있는지, 어떤음식이 나오는지, 어떤 모습인지에 대해 자세히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참고로 제가 델타항공을 이용한 좌석은 이코노미로 가장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클래스의 소개입니다. 서울에서 시애틀로 가는 비행시간은 10~11시간 정도 소요되고 직항편이기 때문에 다이렉트로 갑니다. 출발시간 역시 오후이기 때문에 활용하기가 좋고 미국에 도착해서도 하루를 벌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그러면 지금부터 델타항공 항공기 내부에 대해서 자세히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오후에 캐리어를 가지고 집을나와 인천공항으로 이동했습니다. 공항 리무진을 이용하면 1시간 10분정도가 걸리는 거리에 살고있기 때문에 편안하게 버스에서 쉬면서 갔습니다. 드디어 1시간이 지나 인천공항에 도착하였고 미리 도착한 기정이형을 만나 인사를 나누었습니다. 델타항공 카운터에서 체크인을 하려고하는데 직원분이 친절하게 셀프 체크인을 도와주었습니다. 편안하게 체크인을 하고 미리 신청한 외화를 받기위해 지하로 내려갔습니다.

 

출발층은 3층이라 내려가는데 시간이 걸리긴 하였지만 우대를 받을 수 있는 부분이 많아서 좋았습니다. 미리 신청한 외화를 받고 오늘 있을 델타항공 취항기념식을 보러가기로 하였습니다. 취항식은 처음 보는거라 설레이기도했고 신기 할 것 같았습니다. 출국심사를 마치고 외항사가 있는 게이트까지 모노레일을 타고 이동하여 게이트앞에 도착하였습니다. 시작 시간보다 몇분 지나서 도착하기는 하였지만 취항기념 행사가 시작되고 있었습니다. 델타항공 취항 기념행사는 관계자들이 나와서 앞으로 어떻게 운영될건지에 대해 간략하게 소개하고 커팅식을 하는것으로 진행되었습니다. 마지막 단체사진을찍는 장면까지 확인하고 의자에 앉아 보딩까지 대기를 하였습니다.

 

 

 


 

 

 


 

 

 


 

 

 


 

 

 


 

 

 


 

 

 


 

 

 


 

 

 


  

 

 

 

 

드디어 항공기 탑승 시간이 되어 항공기에 탑승하였습니다. 설레이는 마음으로 델타항공기 내부를 살펴보았는데 깔끔하게 232로 좌석이 배치되어 있었습니다. 232 좌석은 2인이서 앉기도 편안하고 3인이서 앉기에도 편해서 좋았습니다. 저는 함께 여행을 하게된 파트너 자영누나와 함께 2인좌석에 앉았습니다. 장거리 여행이라 평소에는 창가좌석을 좋아하는편은 아니지만 일단 배정받았기 때문에 앉았고 창밖으로 구경도 하고 괜찮았습니다.

 

델타항공은 장거리 노선이라서 그런지 개인마다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는 모니터가 있었고 수면안대를 비롯해 개인 이어폰이 제공되었습니다. 11시간 정도이동하는 비행편에서 엔터테인먼트와 수면안대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개인으로 지급되서 좋았습니다. 본격적으로 항공기가 이륙을 하고 간식 서비스가 시작되었습니다. 프레즐과자와 땅콩을 주었는데 델타항공 프레즐이 정말 맛있었습니다. 다음에 시애틀 노선을 탑승을 하는분들은 여유롭게 받아서 드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델타항공 기내방송은 한국인 승무원이 한국말로 말해줘서 편안하게 들을 수 있었습니다. 델타항공 시애틀 노선에는 한국어 승무원이 탑승하기 때문에 의사소통에 문제가 없을 것입니다.




 

 

 

 

 


 

 

 

 


 

 

 


 

 

 


 

 

 


 

 

 


 

 

 

 

 

 

 

좌석에 앉아서 편안하게 한국어로 나오는 영화를 시청하다보니 저녁시간이 되었습니다. 첫 번째 기내식이 나왔는데 한글로 되어있는 메뉴판이 였고 주문에도 용이 했습니다. 씨푸드가 있는 기내식을 주문했는데 담백하고 맛있게 먹었습니다. 혹시 입맛에 안맞을 것을 대비해서인지 한국인이 좋아하는 튜브용 고추장이 하나씩 지급되었습니다. 느끼함이 싫거나 아쉬운분들은 넣어서 드시면 됩니다. 또한 음료도 다양하고 무제한으로 주기 때문에 양껏 드시면 됩니다. 기내식을 먹고 다시 쉬면서 영화를 보고있으니 시간이 금방 지나갔습니다. 잠시 눈을 붙이려고 쉬었는데 시애틀에 도착할 시간이 되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아침식사가 제공되고 간단하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델타항공을 타고 시애틀로 오는 10~11시간이 길것 같았는데 기내식을 먹고 영화를 2편정도 보다보니 금방 도착하였습니다. 여러분들도 이제는 미국과 캐나다의 다양한 곳을 연결해줄 델타항공 시애틀 노선과 함께 즐거운 여행을 준비해 보시길 바랍니다. 앞으로 델타항공 외에 시애틀, 캐나다 여행기를 소개해 드릴텐데요 많은 기대해주시길 바랍니다.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