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2014-07-31
코타키나발루 팔래스호텔에서의 조식
동남아 > 말레이시아
2013-10-01~2013-10-05
자유여행
0 0 445
일레드

여행 중 가장 행복한 일은 바로 먹는 거....아니겠어용?

   

특히나 저는 밥을 먹지 않으면,

곧이어 커피를 마시지 않으면... 하루가 시작되지 않는 ㅜㅜ

너무너무 단순한 사람이기에^^

여행에서 호텔 조식이 무척 중요한 1인이랍니다^^

(나 = 아메바....동급 ㅜㅜ)

조식 시간에 맞춰 후다다닥 준비를 하고

밥 먹으러 팔래스 호텔 레스토랑에를 갔는데~

우왕우왕 신세계!!!

   

   




   

   

낯선 곳에서 지낼 때는 의식적으로 샐러드, 나물류를 많이 많이 먹어 줘야 돼요.

안 그럼.....ㅂㅂ 아시죵?

   

   

신선한 샐러드가 다양하고 소스류도 다양해서 신나게 한 접시 퍼담았어요.

   

   



   

   

별로 좋아하지 않는 햄

   


   

조금 싱거웠던 과일류

코타키나발루의 과일은 정말~ 정말 맛있는데

호텔에서는 왜 이렇게 밍밍한 과일만 가져다 두었는지 잘모르겠지만

과일은 그냥 폼인걸로 ^^

시장에서 과일 사 먹음 싸고 달고 맛있거든요~

호텔의 과일은 그냥 관상용으로 보시고...

   

   


   

   

 파인애플, 오렌지, 망고 주스가 있었고

더운 나라라 그런지 얼음도 가득 채워져 있었어요.

과일 보다 훨씬 달달하고 시원한 과일 주스로 선택.

   

   





   

   

첫인상은 그냥 그렇지만

맛을 보면 우왕우왕~

외국에 나가서는 선입견을 가지지 말고 여러 가지 음식,

특히 그 나라 토속 음식을 마구 먹어 보는 용기가 필요한데요~

코타키나발루의 음식은 특이한 향신료도 안 들어갔고

다 입맛에 잘 맞으니 비주얼 보고 고개 돌리지 마시고 냠냠냠 시도해 보세요~

   

   



   

   

특히 가운데 있는 저 양념!!!

채소류에 곁들여 먹음, 우리나라 고추장 먹듯 한결 속이 편해지니까

꼭꼭 양념류도 그냥 지나치지 말고 맛을 보도록 해요^^

   

   

코타키나발루의 삼발소스....(나중에 소개해 드릴 예정)은

첫인상은 별로였지만 ^^

나중에 한국으로 포장해 오고 싶을 만큼 맛있었는데,

찾아 보니 역시나 한국 마트에 많이 들어 와 있었어요.

   

   



   

   

중국인들의 영향인지 죽도 보이고

   





   

   

대강 이러한 음식들이 쫙~ 깔려 있고요 

   

   









   

   

빵, 케이크, 쿠키류도 종류가 다양했는데

맛있어요!!

   



   

오늘 호텔에서 특별한 연회가 있는지

케이크 준빌가 한창이었어요.

분홍색 꽃모양 생크림 케이크가 귀엽네요.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