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먹거리 /
2015-02-07
프놈펜여행 - 편하게 쉴 수 있는 카페 & 레스토랑 The Blue Pumpkin
동남아 > 그외지역
2013-05-03~2013-06-23
자유여행
0 0 474
게으른감성여행자

 

 

 

 

 

 

 

 

프놈펜 추천카페, 편안하게 쉬기 좋은 블루펌프킨

 

 

 

잠시만 밖에서 가만히 서 있어도 땀이 줄줄~ 흘러 내리는 더위의 캄보디아 

내가 걷고 있는 건지, 뭘 보고 있는 건지, 어디로 가는 건지 모를만큼 더위에 지칠 때 쯤! 모든게 다 귀찮아서 쉬고 싶을 때 찾는 곳 !

 

 

 

 

  

 

 

 

 

 

 

바로 프놈펜 리버사이드(강변) 근처 블루펌킨(the Blue PumpKin) 

 

 

 

 

 

 

 

 

 

 

* 자세한 위치는 지도 클릭

 

 

 

 

 

 

 

 

 

 

 

 

 

1층 입구로 들어가면 왼편에 바로 보이는 아이스크림

 

 

 

 


 

 

 

 

 

 

그리고 오른 편에는 맛있는 빵들이 나열되어 있다

 

 

 

 


  

 

 

 

 

 

간단한 식사 및 간식, 음료 등을 판매

화이트 컬러 분위기의 깔끔함이 돋보이는 곳으로,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장소

 

처음 친구가 데려간 이후로, 자주 들렸던 이 곳

걷다가 힘들면 들어가서 눕고, 근처에 갔다가 날씨가 너무 더워서 힘들면 들어가서 쉬고, 그러다가 배고프면 음식 시켜 먹고.

그야말로 이보다 좋을 순 없다!!!  

 

 

 

 

 


  

 

 

 

내가 좋아하는 2층으로 올라가면 더 넓은 공간을 마주할 수 있다

바로 강변을 볼 수 있는 창가 자리에 앉아 야경을 보고 있노라면, 내 시간이 이대로 멈췄으면 좋겠다 싶은 ..

 

 

 

 


 

 

 

 


유리문을 열고 나가면 좁은 테라스에도 두 테이블 정도가 있지만, 무더운 날씨에 그 자리를 엄두도 못냈다

 

 

 

 

 

 

 

 

 

 

 

2층에도 주문할 수 있는 곳이 있고, 1층보다 많지는 않지만 몇 가지의 아이스크림도 준비되어 있다

 

 

 

 

 

 

 

 

 

  

참. 멋지다고 생각한다

 

조금은.. 아니 많이 뜬금 없는 이야기이지만 ..

한국의 어르신들은 가족들과 여행을 하거나, 돈을 모아서 친구 분들과 함께 패키지 여행을 떠나거나.

어느새 나이가 조금 들었다고 생각하면 함께 하는 여행만을 하는 듯 하다

하지만 몇 번의 해외여행을 통해 본 서양인들은 .. 나이가 좀 들어도 멋지게 혼자서 여행하는 분들을 종종 만날 수 있다

 

친구와 둘이서 손잡고 여행을 다니거나, 노부부 둘이서 길을 물으며 찾아가는 모습 ..

나도 그렇게 멋지게 살아가고 싶다  

 

 

 

 

 

 

 

 

 

 

 

이 자리가 바로 블루펌프킨의 매력!!!!!!

편안하고 안락한 이 곳에 누워있으면 그야말로 내 세상!

  

 

 

 

 

 

  

 

 

 

 

이 자리를 차지 하게 위한 나의 노력은 ... 이루 말할 수 없다는 .. 하하

씨엠립으로 넘어가던 날 밤, 버스시간 까지 6시간이 남아서_ 기다리는 동안 쥬스 한잔 시켜놓고 잠자고..  ( 네 ... 진상이었네요 ..  )  

 

음료수도 마시고, 편하게 쉴 수도 있고, 와이파이가 가능해서 이런 저런 정보를 검색 해 볼 수도 있고 . 이것이야 말로 1석 3조!!  

 

오랜시간 있는다고 해서 눈치 주는 것도 없고, 오래 있어서 미안하다고 말을하니 오히려 괜찮다며 얼음 물을 챙겨주던 일부 직원들

혹시.. 빨리 나가라는 말을 우회적으로다가 표현한 것은 아니겠............? 나 눈치 없는 여자된건가........? 하하 

 

 

 

 

 

 

 

 

 

자리를 찾아 앉으면 직원이 메뉴판을 직접 가져다 준다 

 

 

 


 

 

 

 


기본 셋팅을 먼저 해주고~ 도란도란 얘기하다보면 주문한 음식(또는 음료)이 나온다  

 

 

 


 

 

 

 

 

 

 

진모 언니양과 함께 캄보디아로 오면서 잠시 스쳤던 베트남

그 아쉬움에 언니와 나는 베트남 쌀국수를 주문!

 

 

 

 


 

 

 

 

 

  

쌀국수 - 3.25 $ (환전가 약 3,600원)

 

 

맛은 그럭저럭 나쁘지 않았던 것 같다 . 아니, 배고파서 그랬는지 맛있게 잘~먹었다

동남아 음식에 있는 특유의 향이 싫다면, 주문할 때 미리 고수를 빼달라고 말 할 것!!

 

베트남에서 먹는 쌀국수가 아니라 조금 아쉬운 듯 했지만, 저렴한 가격에 잘~먹었다고 생각한다

물론, 쌀국수를 사 먹을 당시에는 캄보디아 물가에 비해 조금 비싸다는 생각도 ..

(제가 살고 있던 근처 시장에서 저렴한 음식들을 자주 사먹어서, 비싸게 느껴졌었답니다  )

 

 

 

 


 

 

 

 

캄보디아 프놈펜 여행 중, 잠시 쉴 곳이 필요하다! 또는 뒹굴뒹굴 거리고 싶다~라면! 

바로 여기로 달려가보세요~!!

 

 

 

 

 

★ tbp (the blue pumpkin) river side

- bakery, ice cream, restaurant, lounge outside catering -

   

Address : #245, st.Sisowat, Phnom penh.

Tel : +855 023 99 81 53/54

Open : 6am to 11pm

Web : www.tbpumpkin.com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