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먹거리 /
2015-03-20
여자 혼자 오키나와여행, 뚜벅이 여행객의 마지막식사, 돈코츠라멘 맛집
일본 > 오키나와
2015-01-26~2015-01-28
자유여행
0 0 456
딸기향기




 



▲ 네이버 이웃추가


 





바쿠바쿠라고 적힌 이 라면집은 동네에서 어슬렁거리다가 찾은 현지 식당이다.

국제거리와는 조금 거리가 있고, 시외버스터미널 근처에 위치하고 있는데

관광객들에게 알려지진 않은 곳이라고 한다.





그리고 난 마지막 점심을 해결하고자 방문하였다.






라면 세트 메뉴를 주문

세트는 4번까지 총 네가지 종류가 있는데 

모두 가격은 800엔으로 동일하다고 한다.



난 돈코츠미소라멘에 카라아게가 들어가는 3번 세트로 주문을 하셨다.

3번세트는 밥과 함께 가라아게가 나온다




그 이외에도 여러 메뉴들을 판매하고 있다.





점심시간에는 밥을 고를 수 있다고 하는데 

세트메뉴에 나오는 라이스의 종류를 점심 때만 선택 가능하다고 하는데 

그냥 흰쌀밥으로








내부는 전형적인 일식 레스토랑이고 

정겨움이 묻어나는 가족식당 정도로 보인다







첫손님으로 갔다보니 

사람 하나도 없는 식당서 조용히 식사가 가능했다.





시원한 차가 먼저 나오고 - 

쟈스민차였다






겨울한정이라는

텐짱라멘도 한번 먹어보고 싶었지만 다음을 기약하고





점심식사를 기다렸다







그리고 나온 

돈코츠미소라멘 + 3번 세트(가라아게+라이스)







이렇게 무엇이 많이 들어간 라멘은 일본에서도 처음 맛보는 듯 싶다.

보통 차슈 몇개정도인데 


여긴 양배추가 아주 한가득 들어가 있는 푸짐한 라면이다. 

미소 국물도 시원했고 양도 푸짐하고 각종 야채들이 들어가 있어 상큼하다.






괜히 세트를 시켰나 할 정도로 

양이 많아서 결국은 다 먹지 못하고 남길 정도였다.





그리고 가라아게 :)

딱 두개 나오는데 



튀김류를 잘 못 먹는 내게는 제격이었다.

물론 우리나라의 후라이드치킨과는 조금 다른 가라아게지만 좋았다





밥은 많이 나오진 않지만 

밥에 라멘국물과 함께 먹는 것도 어찌나 맛있던지 

왜 굳이 국물요리를 시켜면서 밥을 세트에 항상 넣어놓을까 했던 의구심이 살아졌다.



잘 어울렸고 잘된 찰진 밥이 맛있었다

동네에서 무작정 들어간 식당 치고는 만족 b



 

▲ 더 많은 이야기는 네이버 오픈캐스트로 구독하세요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루트인 그란티아 나하 호텔 79,800 원~
루트인 나고 호텔 53,800 원~
리조넥스 나하 호텔 106,200 원~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