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먹거리 / 축제 /
2012-10-31
눈과 입이 즐거운 마라도 여행
대한민국 > 제주도
2012-10-26~2012-10-29
자유여행
0 2 1430
강민서(장미의뜰)

 

 

 

제주 여행 이틀째 10월 27일 토요일

날씨 : 비올 확률 70% but 마라도 맑음 서귀포 흐리다가 저녁부터 비

오늘의 여정 : 마라도 - 용머리해안 - 롯데호텔 체크인 - 제주뷰티센터 이어캔들테라피

 

 

 

 

 

 

 

 

펜션에서 8시 10분쯤 체크아웃하고 마라도 선착장으로 출발했어요

9시 반 표를 예매해놨는데 오늘 비 올 확률 70%라고 해서

오전 7시 50분과 8시 20분경 전화로 출항여부를 미리 확인했습니다~

 

마라도 여객선 문의번호 064 794 5490

 

네비를 찍으니 8시 10분 출발인데 도착예상시간이 9시 45분으로 나오더라구요~

네이버에서 지도 검색할땐 한시간 거리였는데~ㅋ

네비 시간에 당황하지 말고 천천히 가면 충분히 여유있게 도착 가능해요~
돈내코 숙소에서 출발한지 50분만에 선착장에 도착했습니다~

 

 

 

 

 

 

가파도와 마라도로 떠나는 정기여객선 대합실입니다~~

 

 

 

 

 

 

 

 

 

혹시 몰라 멀미약 사먹었어요~~

한병에 천원입니당~~

잠수함 탈때 멀미를 너무 심하게 한 기억이 있어서^^;;;

 

 

 

 

 

 

 

 

오늘 우리를 마라도로 데려가 줄 여객선입니다~

 

 

 

 

 

 

 

 

 

10분전 승선

 

 

 

 

 

 

 

 

 

이렇게 넓은 1층선실과~~~

왼쪽에도 사진의 좌석만큼 3열이 또 있다는~

 

 

 

 

 

 

2층 선실~
그리고 2층엔 야외 테이블이 있습니다~~
정원이 몇명인진 몰라도 정말 넓더군요~

꽤 많은 사람이  승선했는데 좌석이 텅텅 비었어요~~

 

 

 

 

 

 

 

 

 

 

 

뱃머리에서 오른쪽엔 등대~~~

 

 

 

 

 

 

 

 

 

왼쪽엔 수협건물이 보여요~~

 

 

 

 

 

 

 

 

 

 

 

 

 

 

]

 

 

조업에서 돌아온 배 작업중이신듯~

마라도에서 돌아왔을땐 이분들 점심 식사하고 계시더라구요~

 

 

 

 

 

 

 

 

 

멀리 산방산이 보입니다~~~

 

 

 

 

 

 

 

 

출발~~~~~~~~~~~~~

 

 

 

 

 

 

 

2층 야외선실에서~

 

 

 

 

 

 

 

 

 

야외는 시끄럽지만 시원한 바닷바람을 맞으며 야외풍광을 감상할수 있다는~~~^^

 

 

 

 

 

 

 

 

 

 

 

 

 

 

 

 

 

생각보다 파도가 잠잠해서 다행이었어요~~~

 

 

 

 

 

 

 

 

 

 

 

 

 

 

 

 

 

이렇게 약 25분여를 달리면 마라도~


 

 

 

 

 

 

마라도가 시야에 들어오네요~~

 

 

 

 

 

 

 

접안중~~

 

 

 

 

 

 

 

 

 

 

내리자마자 기념사진을 찍고

저 계단을 올라 본격적인 마라도 투어 시작~!

 

 

 

 

 

 

 

 

우리를 내려준 배가 마라도 손님들을 싣고 떠나고 있습니다~~~

 

 

 

 

 

 

 

 

 

 

이곳이 마라도 입구입니다~

입구에 바로 짜장면집이 있을줄이야~~~

 

보통은 오른쪽에서 왼쪽 방향으로 투어를 하시더라구요~

우리 가족은 반대방향인 왼쪽에서 오르쪽으로 돌았습니다~

 

 

왼쪽으로 돌면 좋은 두가지가~~

지금 계절엔 햇빛을 등지고 걷기 때문에 워킹이 수월하고~

또 하나는 오른쪽으로 돌면 수많은 짜장면집과 횟집등 상업 공간을 먼저 만나게 되어

마라도에 대한 첫인상이 안좋을수도~

왼쪽으로 돌면 자연 풍광을 먼저 만날수가 있다는 장점!!^^

 

 

 

 

 

 

 

 

 

 

 

이 길에서 출발~~^^

 

 

 

 

 

 

 

 

 

 

제주도 돌무덤 입니다~

 

 

 

 

 

 

 

 

 

 

이 사진 맘에 든다는^^

 

 

 

 

 

 

 

 

 

저 초원에 말이 한마리 풀을 뜯고 있어야 제주스러운 풍광이 완성되는건데^^

 

 

 

 

 

 

 

 

 

바다 건너 멀리 어렴풋이 산방산이 보입니다

 

 

 

 

 

 

 

 

 

가을 바람 불어오는 이 길을 발걸음도 가볍게 기분좋게 걸었어요

 

 

 

 

 

 

 

 

 

 

 

 

 

 

 

 

 

바람따라 누워 자라는 풀...

 

 

 

 

 

 

 

 

 

 

 

 

 

 

 

 

 

아빠와 아들은 또 오손도손 이야기^^

 

 

 

 

 

 

 

 

 

조업중인 배도 보이구요~

 

 

 

 

 

 

 

 

가다가 힘들면 잠시 벤치에 앉아 쉬어가기도 해요~

 

 

 

 

 

 

 

 

 

 

여기저기 평화롭게 꽃을 피운 들꽃

 

 

 

 

 

 

 

 

 

사랑스러워 한참을 바다와 함께 눈에 담았어요^^

 

 

 

 

 

 

 

 

조금 걸으니 더워서 태빵인 겉옷을 벗어 던졌고~
저도 겉옷은 허리에 감고 반팔을 입고 걸었어요

 

 

 

 

 

 

 

마라도 등대가 있는 항로표지관리소~

 

 

 

 

 

 

 

 

그리고...

정말 사진에 꽁꽁 담고 싶었던 마라도 성당^^

 

 

 

 

 

 

 

 

널 보기 위해 마라도를 왔어^^

 

 

 

 

 

 

 

 

 

 

마라도가 더 아름다운 이유...^^

 

 

 

 

 

 

 

 

 

 

 

 

 

 

 

 

 

착하고 건강한 아들이어서 감사합니다...

자상하고 사랑이 넘치는 아빠여서 감사합니다....^^

 

 

 

 

 

 

 

 

 

 

등대를 지나~성당을 지나~

 

 

 

 

 

 

 

 

 

조금만 더 걸어가면~~

 

 

 

 

 

 

 

이 지점이 마라도의 끝~

 

 

 

 

 

 

 

한반도의 끝~

 

 

 

 

 

 

 

 

대한민국최남단 입니다~~

 

 

 

 

 

 

 

 

 

 

 

 

 

 

 

 

 

 

 

 

2/3 지점을 돌고 있는것 같아요~

 

 

 

 

 

 

 

 

 

초코렛 박물관입니다~~~

 

 

 

 

 

 

 

 

세상모르게 평화롭게 낮잠 자는 개 두마리~!!

관광객이 사진을 찍든지말든지~ㅋㅋㅋ

 

 

 

 

 

 

 

 

 

 

 

 

 

 

 

 

 

 

왼쪽으로 돌면 처음 만나는 횟집이고~

오른쪽에서 돌면 마지막에 위치한 횟집입니다~

여기서 해물을 주문하고

짜장면과 짬뽕은 배달시켜 먹었어요~ㅋ

 

 

 

 

 

 

 

해물 한접시 2만원~

 

 

 

 

 

 

 

 

제주도에 왔으니 제주도 소주를 마셔주어야죠^^

 

 

 

 

 

 

 

 

빵이도 한잔~ㅋㅋㅋ

 

 

 

 

 

 

 

 

마라도의 추억을 위해 건배^^

 

 

 

 

 

 

 

 

1950?

6.25 전쟁때 탄생한 소주네요~와아~~~

 

 

 

 

 

 

 

뿔소라~문어~방어회? 암튼 전부 다 입에서 살살 녹네요 녹아~

 

 

 

잠시 후~~~

드디어 주문한 짬뽕과 짜장면이 도착했습니다~!!

 

 

 

 

 

 

 

짬뽕은 8천원입니다~~~
정말 국물이 끝내주더군요!!!!!!!!!!!!!!!!!!!!!!!

홍합 들어간 짬뽕 진짜 좋아하는데 홍합~ 제가 다 건져 먹었어요~ㅋㅋㅋ

특이하게 톳이 고명으로 올라갑니다~

거북손도 제철엔 올려주신다고 하더라구요~

 

 

 

 

 

 

 

 

이것이 바로 마라도 짜장면이닷!!!!!!!!!!!!!

짜장면은 5천원입니다~~
곱배기 시켰습니다~

 

 

 

 

 

 

 

 

면이 너무 쫄깃하고 부드러웠어요~

 

 

 

 

 

 

 

 

 

이것은 방풍잎이라고 하는데 풍을 예방하는 약초~~~^^

 

 

마라도 짬뽕과 짜장면~~!!

드디어 먹어보았네요~ㅋㅋㅋ

태빵인 자기가 먹은 짬뽕 중에 가장 맛있었던 짬뽕이었다고!!!!!!!!!!!!!!ㅋㅋ

 

 

 

부른 배를 둥둥거리며~행복한 걸음을 옮깁니다~

 

 

 

 

 

 

 

 

바다 방향으로 백련초가 자라고 있어요~~~~

 

 

 

 

 

 

 

 

마라초등학교가 아니라 가파초등학교군요~

여기가 분교구나~

 

 

 

 

 

 

 

 

 

 

 

 

짜장면을 배달해준 해녀촌 가게 테이블에서 잠시 쉬어가고 있는 중~

이 계란은 셋째날펜션 사장님이 아침에 삶아주신거예요~~~

 

 

 

 

 

 

 

 

물에 삶은게 아니라 어디에 삶은거라고 말씀해 주셨는데 까먹었다~ㅋㅋㅋ

찜질방 계란~ㅋㅋ

정말 맛있었쪼용~~~

 

 

해녀촌 짜장면집을 지나면 출발지점입니다~

 

 

 

 

 

 

 

 

 

11시 40분쯤 출발점에 도착~

 

 

 

 

 

 

 

 

12시 배를 타는 손님들~

 

 

 

 

 

 

 

 

 

송악산에서 출발한 여객선이 오고 있습니다~

 

 

 

 

 

 

 

 

 

 

 

 

 

 

 

 

 

 

 

 

 

 

배 앞머리에 송악산이라고 적혀 있어요~~

우리가 탈 배는 이 배가 아니고 12시 30분 배~

 

 

 

 

 

 

 

 

손님을 태우고 또 다시 출발~

 

 

 

 

 

 

 

 

12시쯤 도착한 관광객들은 짜장면부터 먹고 마라도를 투어할까?ㅋㅋ

 

 

 

 

 

 

 

 

배 시간을 앞 두고 마라도의 가을 풍경을 마지막으로 담아봅니다

 

 

 

 

 

 

 

 

 

 

마라도 억새...

 

 

 

 

 

 

 

 

 

 

이제 승선하러 갑시다~~~

 

 

 

 

 

 

 

 

 

 

아침보다 날씨가 더 좋아졌어요~~~

 

 

 

 

 

 

이렇게 엄청 긴줄이 있어서 배 다 탈수 있나 했는데요~

2층은 텅 비더라는~~~

배가 얼마나 큰거야~~

 

 

 

 

 

 

 

 

 

출발~~~

마라도야 안녕~~

 

 

 

 

 

 

 

 

 

3시간 정도 머물렀지만

눈과 귀와 입을 행복하게 해준 마라도~~^^

 

작고 평화로운 마라도에서 우리 가족... 또 하나의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었습니다~~~~~~~~~~^^

태빵인 짬뽕 국물만 오래도록 기억하겠지만^^ㅋㅋ

 

(해물을 먹으며 짜장면을 시켜 먹은건 참 잘한짓!!ㅋㅋ

짜장면 원조는  6천원~맛있는집은 5천원이라는 말이 있더라구요~ㅋㅋㅋ)

 

 

 

 

 

마라도여객선 문의

064 794 5490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바다랑파도랑펜션 66,500 원~
이디펜션 49,100 원~
이린펜션 65,400 원~
프라이빗리조트 65,400 원~
프로필이미지

자장면과 짬뽕이 그렇게 맛있나요??ㅋㅋㅋ 아름다운 풍경에 맛있는 음식까지!! 마라도 가보고 싶네요~~

프로필이미지

맛없는 집과 맛있는 집이 있는것 같아요~!!!
우린 맛있는 집에서 잘 시켜 먹은듯^^ㅋㅋㅋ

프로필이미지

너무나 아름다워요^^
성당은 머저리 깜찍한가요ㅎㅎ 마라도 가고싶어지네요!

프로필이미지

마라도 성당 정말 이쁘죠~~~~~~~~~~~~~~

프로필이미지

예전에 비와 바람이 엄청났던 기억이... 날씨가 좋아서 다행이네요~

프로필이미지

비와 바람 불면 돌아다니기 정말 힘들것 같아요~~
허허벌판이라~~~
서귀포는 비오고~~마라도는 맑음이엇어요^^

프로필이미지

해산물에 짬뽕과 자장면 정말 너무 맛잇어 보이네요!!!ㅠㅠ

프로필이미지

잊을수 없느 ㄴ맛이예용~~~~~~~~~~~~~

프로필이미지

보고있으니깐, 진짜,,, 마라도에있는것처럼,
제주도엔 자주 가면서 마라도는 참 .ㅠ 못가봤네요 ㅠㅠ
짜장면도 먹어보고싶고~ 저 들판에서 쉬어도 가고~
ㅎ그런상상 잠시 ~~~ ^^ ㅎㅎ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