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여행스토리
2015-04-08
쿠알라룸푸르여행 : 부킷팅기 버자야힐 (일본+프랑스마을)
동남아 > 말레이시아
2013-04-08~2013-04-17
자유여행
0 0 1432
게으른감성여행자

 

 

 

 

 

 

여자 혼자 떠났던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여행, 유럽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 부킷팅기 버자야힐 >

 

 

 

 

 

 

 

말레이시아에서 유럽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작은 마을, 부킷팅기 버자야힐 리조트

 

쿠알라룸푸르 근교에 위치해 있으며 - 프랑스 마을과 일본 마을의 느낌을 마주 할 수 있는 곳이다  

 

 

 

 

 

 

 

동화속에 온 듯한 기분을 느끼고 싶어서 , 친구와 함께 떠난 곳 ~!  

 

 

 

 

 

 

 

 

 

 

 

 

 

 

 

 

 

 

 

 

 

 

친구의 쉬는 날에 맞춰 드라이브 겸, 차 타고 이동하는 길 ~!   

 

날씨가 생각보다 맑지는 않았지만, 햇빛이 강렬하지 않아서 돌아다니기에는 더 좋았던 듯   

 

 

 

 

 

 

 

 

 

 
 

 

 

 

 

 

 

 

 

 

약 1시간 정도 걸려서 도착한 부킷팅기 버자야힐 !  

 

 부킷팅기는 높은 언덕-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으며, 해발 1000m가 넘는 고지대에 위치한 리조트단지 이다

 

 

 

 날씨가 더운 말레이시아에서 시원함을 느낄 수 있고, 푸르른 자연 속에 있다보니 도시적인 말레이시아와는 또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곳  

 

 

 

 

 

먼저, 프랑스  마을을 둘러 보기 위해 고고 ~!     

 

 

 

 

 

 

 

 

 

 

 



 

 

 

 

 

 

 

 

 

 

 

입장료 성인 1인 - 12링깃(환전가 약 4,800원) 

 

- 프랑스 마을 및 일본 정원 등 모든 입장료 포함

 

 

 

 

 

 

 

 

 



 

 

 

 

 

 

 

 

 

 

 

세월이 녹아있는 성의 모습을 갖춘 이 곳이, 주차장  

 

 

 

 

 

 

 

★ 쿠알라룸푸르 부킷팅기 가는 법 !  

 

모노레일을 타고 임비(IMBI)역 에서 하차. 역 근처에 있는 타임스퀘어 8층, 부킷팅기 버자야힐에 있는 샤또 리조트 오피스에서 버스 예약  

 

 

 

1인 요금 - 55링깃(환전가 약 22,000원 / 왕복 버스비, 입장료 포함)

 

 

 

 

 

 

 

 Berjaya Times Square, Kuala Lumpur

 Departure Time

10 : 00 am

 1 : 00 pm

5 : 00 pm 

 

 

 

 

 

 

 

 

 



 

 

 

 

 

 

 

날씨가 조금 흐리긴 했지만, 유럽풍의 건물이 눈에 들어오는 순간 내 마음은 쨍~쨍  

 

 

 

 

 

콜마트로피컬(Cormar Tropical) - 프랑스에 있는 콜마라는 마을의 모습을 그대로 재현해 놓은 곳

 

장난감 같은 성의 모습과 파스텔 톤의 색감이 어우러져 유럽의 느낌을 고스란히 보여주고 있다 

 

 

 

 

 

 

 

 

 

 

 

 

 

 

 

 

 

 

 

 

 

성 안의 모든 건물은 - 호텔, 레스토랑, 베이커리 등으로 운영되어 지고 있다

 

 

 

 

 

 

 

 

 


 

 

 

 

 

 

 

 

 

 

어딘가에서 악사들이 나와 연주를 할 것만 같은, 어느 유럽의 거리에 와 있는 듯한 분위기 

 

 

 

 

 

 

 

 

 

 

 


 

 

 

 

 

 

 

 

 

 

몇년 전, 파주 프로방스에 다녀왔던 적이 있는데 - 그 곳과는 차원이 달랐다

 

보여주기 식 마을의 모습에 그치지 않고- 건물 하나하나, 거리 거리에 아기자기함이 녹아들어가 있었다

 

 

 

유럽의 한적하고 자그마한 동네를 거닐고 있는 듯한 기분

 

올해 초, 유럽 여행을 계획하다가 취소 했었는데 . . . 여행을 갔더라면 아마, 이런 분위기를 지겹도록 느끼고 돌아왔겠지 ..? 

 

 

 

 

 

 

 

 

 


 

 

 

 

 

 

 

 

 

 

마을의 끝에 이르자 보이는 탑

 

계단을 이용해도 되겠지만, 체력이 저질인 탓에 엘리베이터를 이용 ! 탑 꼭대기에 올라갔다

 

 

 

 

 

 

 

 

 


 

 

 

 

 

 

 

 

 

 

꼭대기에서 마을이 한 눈에 보일만큼 작은 곳

 

기회가 되어 다시 간다면, 이 곳에 숙소를 잡고 하루 쯤 머물며 여유를 부리고 싶다

 

 

 

호텔에서 하루 종일 뒹굴다가 레스토랑에서 밥을 먹고, 후식으로 베이커리에서 빵과 커피를 마시고 -

 

 유럽 여행자의 느낌을 폭풍 느낄 수 있을 듯 

 

 

 

허세 돋는 하루를  ...........

 

 

 

 

 

 

 

 

 


 

 

 

 

 

 

 

 

 

 

산 속에 지어진 마을이다 보니, 공기도 좋고 전망도 트여 있을 뿐더러 기분까지 상쾌해 지는 느낌 !

 

정~~~말 허세 돋게 !!   수영장 앞 썬베드에 누워 칵테일 한잔 하고 싶은 마음이 가득 ~!  

 

 

 

 

 

 그야말로, 파라다이스로세 ~~~~~~

 

 

 

 

 

 

 

 

 

 

 


 

 

 

 

 

 

 

 

 

 

우아한 자태를 뽑내던 도도한 흑조와 백조 

 

너희는 좋은 곳에 살고 있으니 참 좋겠다 ~ ! 부럽다 !  

 

 

 

 

 

 

 

 

 

 

 

 

 

 

 

 

 

 

 

 

 

 

 

약 30분 정도면 마을 전체를 가볍게 둘러볼 수 있다

 

프랑스 마을만 둘러보기엔 아쉬운 시간 ! 같은 리조트 안에 일본 정원을 볼수 있는 곳이 있으니 함께 둘러보면 된다 

 

 

 

 

 

 

 

 

 

 

 

 

 

 

 

 

 

 

 

 

 

 

친구와 나는 자동차로 이동 !  

 

일반적으로 버스를 타고 이 곳에 왔다면, 프랑스 마을로 들어가는 입구 왼편에 있는 버스 승차장에서 셔틀 버스를 이용하면 된다

 

 

 

셔틀 버스는 무료, 일본 마을까지는 5분 정도 소요

 

( 걸어서 가기에는 무리가 있으니, 꼭 셔틀 버스를 이용하세요 ~ ^^) 

 

 

 

 

 

 

 

 

 

 

 


 

 

 

 

 

 

 

 

 

 

 

주차를 하고, 계단을 따라 올라가는 길 ~ 정말, 오르막길과 계단은 힘들어 ...

 

 

 

 

 

 

 

 

 

 

 


 

 

 

 

 

 

 

 

 

 

일본 마을/정원은, 보타니컬 가든(Botanical Garden)연결되어 있다

 

열대 식물원을 짧게 나마 구경할 수 있어서 좋으나, 간혹 벌레들과 마주봐야 하는 일도 ...  

 

 

 

 

 

 

 

 

 

 

 

 

 

 

 

 

 

 

 

 

 

스치듯 스르륵 둘러 본 후, 일본 정원으로 ~!

 

 

 

 

 

 

 

 

 


 

 

 

 

 

 

 

 

 

 

파릇파릇함이 나를 반겨주는- 깔끔하고, 정갈하게 가꾸어진 일본식 정원 

 

 

 

 

 

 

 

 

 

 

 

 

 

 

 

 

 

 

 

 

 

 

정원 내에 있는 티 하우스에서는, 기모노 체험과 다도 체험을 할 수 있다

 

물론, 가격은 비싸다는게 함정

 

 

 

이놈의 돈 ...    

 

 

 

 

 

 

 

 

 

 

 

 

 

 

 

 

 

 

 

 

 

 

자연 속에 맑은 물이 흐르고 있는 이 곳에 있으니 갑자기 생각나는 노래 한 구절 !!

 

 

 

 

 

     깊고 작은 산골짜기 사이로 ~ 맑은 물 흐르는 작은 샘터에 ~ 예쁜 꽃들 사이에 살짝 숨겨진 ~

 

이슬 먹고 피어난 네잎클로버 ~ 랄랄라 한~~ 잎 랄랄라 두 ~~ 잎 

 

 

 

 

 

쌩뚱맞게 왜 이노래 인지는 모르겠지만, 어렸을 때 이후로 처음 흥얼거리던 노래였다는 거 ~ !

 

 

 

 

 

 

 

 

 

 

 


 

 

 

 

 

 

 

 

 

 

일본식 가옥들 사이로 흐르는 계곡, 연못이 운치를 더해 주는 곳 

 

 

 

 

 

 

 

 

 

 

 

 

 

 

 

 

 

 

 

 

 

 

친구가 몰래 찍어준 사진, 분명 몰래 찍힌 사진인데 .. 왜 알고 있는 듯한 느낌이 드는 건지

 

  사진 찍는게 취미인 현지 친구들 덕에, 마음에 드는 사진이 꽤 많아서 기분이 무척이나 좋았다라는 거 -

 

 

 

 

 

 

너무 좋아요 ~~~~~~   

 

 

 

 

 

 

 

 

 

 

 


 

 

 

 

 

 

 

 

 

 

말레이시아 현지인 들 뿐만 아니라, 관광객들에게 인기 있는 장소

 

 

 

허나, 프랑스 마을과 일본 정원을 포함한 이 곳은 -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많이 제공하고 있지는 않기 때문에- 여행 기간이 짧다면 고려해 볼 필요가 있을 듯하다

 

 

 

쿠알라룸푸르와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는 이 곳이 나는, 마음에 들었지만 ..  모든 관광지가 그러하 듯, 큰 기대를 하면 실망하게 되는 법 !  

 

여행 스케줄이 여유롭지 않다거나, 1박을 할 예정이 없다면 패스-하는게 더 나을지도 모르겠다 

 

 

 

개인의 선택 ! 나는 별 ★★★ 

 

 

 

 

 

 

 

 

 

 

 


 

 

 

 

 

 

 

 

 

다시 쿠알라룸푸르로 돌아가기 위해서는, 정원 입구 주차장이 있는 곳의 승차장에서 버스를 이용하면 된다

 

 

 

 

 

 Colmar Tropicale, Berjaya Hills, Bukit Tinggi

Departure Time

11 : 30 am

 3 : 00 pm

6 : 30 pm

 

 

 

 ▲ 버스 출발지에서의 시간표이니, 참고만 하세요 ^^  

 

 

 

 

 

 

 

이 글과 연관된 원투고 추천 여행상품


KEB하나은행
283-910007-33104
(주)에픽브레인


월~금: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 PM 12:00 ~ PM 01:00
토요일,일요일,공휴일 휴무


1899-1209
(주)에픽브레인 대표 : 이종광 / 주소: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38길 센트럴타워 606호 / 대표전화 : 1899-1209
사업자등록번호:220-88-30896 / 통신판매번호 : 제2016-서울중구-1411호 / 관광사업등록번호 : 국내 제2016-28호, 국외 제2016-75호
공제영업보증서 : 국내 제01-13-0189호, 국외 제01-13-0190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경현 / E-mail : master@12go.co.kr

COPYRIGHT 2013 12G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