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큰한 육계장을 먹을 수 있는 홍대 아리랑!

 


[홍대맛집/홍대점심맛집] 얼큰한 육계장을 먹을 수 있는 홍대 아리랑!

홍대에서 점심을 먹기 위해서 떠도는 경우가 많은데 국밥류는 먹을 수 있는 음식이 한정되어 있습니다.
상수역인근에 항상 새로 생기는 식당들이 많기 때문에 새로운 음식을 먹는다는 장점이 있기는 하는데..
아쉽게 국밥으로 해장을 할만한 집은 많지가 않습니다.

돼지국밥, 순대국, 갈비탕 등을 먹는 곳은 이미 딱! 알아봤는데 육계장을 한번쯤 먹고 싶다는 생각을 하면
갈만한 곳이 많지가 않습니다. 그중에 발견한 곳이 바로 아리랑 입니다.

음식이 특별하다고 생각하기 보다는 점심때 육계장 한그릇 얼큰하게 먹기는 참 좋은 것 같네요.


 


밥말아서 한그릇 뚝딱! 하면 하루종일 속이 편해서 국밥류는 언제 먹어도 참 좋은 것 같네요!
이제 양평 해장국집 하나만 생기면 더 바랄게 없는데!!


 


점심의 메뉴판은 이런식으로 되어 있습니다.
이중에서 회사 시람들하고 자주 먹는 음식은 갈비찜, 육계장, 순두부찌개 정도가 될 것 같네요.

아참! 갈비탕의 경우는 면채반을 이용하는 것이 더 나을 듯 합니다.


 


 


반찬은 이런식으로 나오는데 소제지와 김치를 제와하고는 갈 때마다 종종 바뀌는 편입니다.


 


육계장 자체를 엄청 잘하는 집이라고 하기에는 좀 무리가 있기도 합니다.
레토르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도 하기는 하지만 그래도 만족도는 높은 편입니다.

한달에 한두번은 꼭 가는 것 같네요 ^^;;


 


밥이 나오면 대충 이런식의 상차림이 마련됩니다.



매운 돼지갈비찜
매운정도는 심한편은 아니고 이정도면 적당한 편입니다.
양이 많지는 않지만 한끼 식사를 할 정도의 양으로는 충분한 편입니다.

나중에 남은 양념에 살짝 밥을 비벼먹기도 좋구요!


 


육계장의 비주얼이 흡사..
라면국물을 보는 듯한 생각도 좀 드네요.. -_-


 


밥 한그릇!
꽉 말아서 점심 한끼 든든하게 먹어줬네요!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