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 (이태원맛집) 저녁에도 즐긴다 all day brunch가 맛난 T.G

친구가 저녁을 함께 먹자며
저녁을 먹기엔 조금 늦은 시간인 9시에 동네에 왔어효.
맛있는 곳에 데려가고 싶어 경리단 근처를 돌다가 찾은 T.G.
브런치로 워낙 유명한 집이라
주말 오전엔 항상 손님으로 꽉 차있던 가게.
전부터 늘 가고팠는데 오늘에야 가보게 되었습니당~





밖에서 본 가게 사진이에요.
보시다시피 내부는 작고 아담한 가게입니다. ^^






입구를 찍어봤구여~~







가게 입구 옆에는 이렇게 대표 메뉴를
한눈에 보여주는 메뉴판이 놓여있어용~~ ^^
대강 이 가게가 어떤 음식을 파는 가게란 것을 파악하게끔요.








일단 안으로 들어서는 우리.
주방이 반 정도 보이는 반 오픈형 주방(?). ㅎㅎ






그리고 각종 매거진에 소개되었다는 사장님 모습까지.
저희 갔을 때도 사장님이 계셨는데
사진과 실물이 아주 똑같았다능. ㅋㅋ







그리고 넘흐 마음에 들었던 한쪽 벽을 가득 메운 벽화.

크레파스로 막 그려놓은 듯한 이 그림은
작가 이름까지 적혀있을 정도로 예술성 돋보입니다요.

 







가게 내부에서 찍은 입구.
칠판에 귀염돋게 메뉴도 이쁘게 써져 있어용~








주방쪽 모습.
가게 넘 아기자기 하죠?







메뉴를 받고 주문을 하니 소스통을 주셨어요.
요즘은 이렇게 소스통은 통째로 주는 방식이 유행인듯.







자, 이제 우리가 시킨 메뉴들 등장 타임!!
오늘은 세 명이지만 배가 그리 고프지 않은 관계로
메인 all day brunch 하나와 사이드 두개 이렇게만 시켰어요.
그 중 젤 먼저 나온 칠리치즈 후라이드. ㅋㅋ
제가 정말 조아하는 감자튀김... (초 고칼로리ㅠㅜ)
양많고 비쥬얼 죠아요~~ 아쥬 죠아요~~~ ^^







두 번째로 나온 치즈스틱.
4,000원이랑 가격에 이리이리 푸짐하게 나오다늬. ㅠㅠ
아... 저렴해서 정말 죠아요.
나중에 치즈스틱만 먹으러 ㅋㅋ 가야겠어요.








치즈스틱과 칠리치즈후라이의 알흠다운 조화.
보기만해도 므흣한 이 기분 머죵? ㅎㅎ







친구가 자신있게 주문한 메인이 드뎌 나왔습니다.
이 집의 대표메뉴, all day brunch에용~~
식빵과 달걀, 소세지, 해쉬포테이토, 베이컨, 토마토버섯볶음
지대로 미국식 아침이에요. ^^
여기에 커피나 쥬스 한 잔 포함이랍니다.







가까이서 찍은 모습.
아주 푸짐하고 맛나보여요. 대만족. ㅎㅎ





이렇게 먹었는데 셋이서 충분한 양이었습니다.
맛도 좋았고 왜 인기있는 집인지 알겠더라규여.
다음엔 낮에 제대로 브런치먹으러 가볼 생각입니다. ^^
강추합니다, 이 집. ㅎㅎㅎ

위치는 이태원 경리단길 들어서서 100m 전방
대성교회 맞은편 쪽에 위치해 있습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