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보는 어느 멋진 봄날

 

 


 


 


 


 

One Fine day

 

청사포 <모리구이> 런치 - 까페 <곰> 커피 - 철길 거닐기 - 청사포등대길 거닐기 - 달맞이벚꽃길 & 해송 숲 걷기  - 집으로


 


 


 


 


 


 



 


 


 해운대 청사포 까페 곰





 


 



 


 


 


 


 



 


 


 


 


 



 


 

가려고 했던 까페가 오프라 곰까페에 들러 차를 마셨어요~~



 


 


 




바다를 향해 창이 나 있고  2층은 도서관 같은 분위기?^^



 


 


 


 


 



 


 


 


 


 




청사포 마을 뒤로 바다가 펼쳐집니다~





 


 


 


 


 



 


 


 


 


 



 


 


 따스한 봄햇살을 받으며 이곳에서 차를 한잔 하고




 


 



철길을 따라 친구들과 걸었습니다


 


 


 


 


 


 



 


 


 


 


 


 



 


 

삼포 구덕포 미포 청사포....






 


 


 



 


철길 주변으로 미역을 말려 파는 분들이 계십니다



 


 


 


 



 


 

철길에서 철길로 청사포로 왕복~


 


 


 


 



 


 


 


 이곳은 흰색 등대가 있는 청사포


 


 


 



 


 


 


 


 


 



 


 


 날씨가 따뜻하니 낚시꾼들이 더 많으신듯~




 


 


 



 


 


 


 


 


 



 


 


 


 


 


 



 


 


 


 


 


 


 


 



 


 


 청사포에서 달맞이고개로 올라왔어요~~~~



 


 


 


 



 


 


 4월 초 해운대 달맞이가 가장 아름다운 계절~~



 


 


 



 


 


 웨딩홀의 아름다운 컬러감이 돋보이는  문





 


 


 



 


 


 


 


 


 



 


 


 


 


 


 


 



 


 


 나도 뒷짐지고 걷는 순간 할머니 인증?ㅎㅎ



 


 


 



 


 


 달콤한 봄햇살과 더 달콤한 솜사탕~


 


 


 


 


 



 


 


 


 


 


 


 



 


 


 


 


 


 



 


 


 


 


 


 



 


 


 



해운대달맞이가 가장 아름다워지는 4월초입니다


 


 


 


 


 


 


 

0 comments